4월 26일 일요일..

우리 안철수 대표님은 국민의당 선거이후를 수습하기 위한 '혁신 준비위'를 발족하고 위원장을 맡기로 하셨습니다.

역시 일요일의 남자. 위원회도 일요일부터 시작.

여전히 혁신도 좋아하시고...

https://www.yonhapnewstv.co.kr/news/MYH20200427003100038?did=1947m


4월 27일 월요일

우리 안철수 대표님은 다시 돌아오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대구동산병원으로 의료봉사를 다시 가셨습니다.

http://www.kbmaeil.com/news/articleView.html?idxno=844812



아.. 위 소식들은 국민의당 홈페이지나 안철수 개인 홈페이지에는 안나옵니다. 선거 끝나고 홈페이지 관리자들이 손 놨나봐요.

혁신준비위원장이라는 자리가 병원에서 의료봉사하면서 동시에 할 수 있는 일인지는 모르겠습니다.



국민의당은 지난 총선에서 약 6.8%의 득표를 받았습니다.

제일 높게 받은 곳이 대구 8.65% 

제일 낮게 받은 곳이 전남 3.87%


TK를 기반으로 미통당의 지지율을 뺏어보겠다는 것일까요?

20대 총선에서 호남의 국민의당 돌풍을 22대에서는 TK 에서 일으켜 보는 것...

기대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8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98
113425 너무 충격이 큽니다 [28] ssoboo 2020.07.10 2859
113424 박원순 시장님, 명복을 빕니다...하지만.... [3] 쇠부엉이 2020.07.10 1468
113423 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서 숨진 채 발견" [8] 산호초2010 2020.07.10 1538
113422 박원순 서울시장 숨진 채 발견 - 명복을 빕니다 [2] tomof 2020.07.10 771
113421 데이빗 린치의 알파벳 [1] daviddain 2020.07.09 339
113420 평일에 영화보기는 왜 힘든걸까요? [3] 하워드휴즈 2020.07.09 329
113419 서울 시장이 실종이라니 기이하군요 [11] 로이배티 2020.07.09 2242
113418 오늘의 잡담...(돈의 속성, 희석) 안유미 2020.07.09 248
113417 영화 밤쉘을 봤어요 [1] 발목에인어 2020.07.09 423
113416 유럽 내 이민자들에 의한 동양인(한국인) 인종차별적 "폭력" [16] tomof 2020.07.09 815
113415 Grazie Maestro daviddain 2020.07.09 127
113414 역시 N번방의 나라 [3] 메피스토 2020.07.09 774
113413 뮤지컬 디어 에반 핸슨 中 for forever (스포 유) [2] 얃옹이 2020.07.09 135
113412 [부고] ▶◀ 이복임 여사님 별세(김어준 총수 모친상). [25] Torque 2020.07.09 1088
113411 한동훈 사건의 심층보도가 없다니, 유투브 링크 [5] 산호초2010 2020.07.09 405
113410 윤석열 총장에게 협상가적 기질이 있군요. [83] underground 2020.07.09 1415
113409 오늘의 일기...(운동들, 취기, 망고빙수) 안유미 2020.07.09 190
113408 최강욱이 sns에 재미난 글을 올렸군요 [4] 아리아 스타크 2020.07.09 704
113407 조국, 정경심, 그리고 윤석렬 [22] 졸려 2020.07.09 853
113406 이레이저 헤드를 봤더니 daviddain 2020.07.09 17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