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1] 안디무지크 - 독일 가곡

2020.06.28 23:31

underground 조회 수:175

TV가 저절로 켜져서 보고 있는데 김세일이라는 분이 독일 가곡을 부르고 있어요. 


잘 부르네요. 제가 좋아하는 고운 음색이에요. ^^ 


오늘 <안나 카레니나>도 못 보고 계속 일하고 있는데 메마른 영혼에 단비 같은 노래네요. 


잠 한 시간 줄여도 후회 없겠어요. 


이 분도 <시인의 사랑>을 좋아하는군요. 저도 좋아하는데... ^^


오늘 부르는 노래 목록입니다. 



미리보기 출처 : http://program.kbs.co.kr/1tv/culture/andiemusik/pc/board.html?smenu=9725de&bbs_loc=T2020-0341-04-523971,list,none,1,0


프란츠 슈베르트 / 음악에게

Franz Schubert / An die Musik, D.547 


프란츠 슈베르트 / 밤과 꿈

Franz Schubert / Nacht und Träume, Op.43 No.2


클라라 슈만 / 나는 어두운 꿈속에 서있었네

Clara Schumann / Ich stand in dunklen Träumen, Op.13 


로베르트 슈만 / 그녀의 목소리

Robert Schumann / Ihre Stimme, Op.96 No.3 


로베르트 슈만 / 헌정 

Robert Schumann  / Widmung, Op.25  No.1


로베르트 슈만 / 시인의 사랑

Robert Schumann / Dichterliebe Op.48

1. 진정 아름다운 오월에 Im wunderschönen Monat Mai  

2. 나의 눈물에서 피어나네 Aus meinen Tränen sprießen 

3. 장미, 백합, 비둘기, 태양 Die Rose, die Lilie, die Taube, die Sonne 

4. 그대의 눈을 바라보노라면 Wenn ich in deine Augen seh’ 

5. 나의 영혼을 흠뻑 담그고 싶네 Ich will meine Seele tauchen 

6. 라인 강, 거룩한 강에서 Im Rhein, im heiligen Strome 

7. 나는 원망하지 않으리 Ich grolle nicht 

8. 만일 꽃들이 안다면 Und wüßten's die Blumen, die kleinen 

9. 이것은 플루트와 바이올린 Das ist ein Flöten und Geigen 

10. 그 노래가 들려오면 Hör’ ich das Liedchen klingen 

11. 한 젊은이 한 아가씨를 사랑했으나 Ein Jüngling liebt' ein Mädchen 

12. 눈부신 여름날 아침에 Am leuchtenden Sommermorgen 

13. 꿈속에서 나는 울었네 Ich hab’ im Traum geweinet 

14. 매 밤마다 꿈속에서 나 그대를 보네 Allnächtlich im Traume seh’ ich dich 

15. 옛 이야기 속에서 Aus alten Märchen winkt es 

16. 오래되고 몹쓸 노래들 Die alten, bösen Lieder 


유재하 / 사랑하기 때문에  => 유재하 노래는 유재하가 제일 잘 부른다는 게 다시 한 번 입증되었어요. ^^ 


김세일     

테너 김세일은 마리아 칼라스 콩쿠르와 오사카 슈베르트 콩쿠르 등에 입상하며 이름을 알렸다. 오라토리오 무대에서 독보적인 존재로 자리매김했으며 바로크 오페라와 가곡 무대를 포함한 여러 장르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산타 체칠리아 음악원, 제네바 음악원, 취리히 음대 최고연주자 과정을 마친 그는 네덜란드 오페라 스튜디오에서 활동했으며 현재 강원대학교 음악학과 교수로 임용되어 교육자로서 후학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다시 보기가 되네요!!!  http://program.kbs.co.kr/1tv/culture/andiemusik/pc/list.html?smenu=c2cc5a  


오늘 방송 얼른 올라왔으면 좋겠어요. (올라왔어요!! ) 기간 제한 없이 볼 수 있는 것 같아요. 


이안 보스트리치가 생각나는 미성이네요. 


저는 늙수구레한 바리톤이 부르는 슈베르트보다 가냘픈 20대 청년의 목소리로 부르는 슈베르트나 슈만을 좋아해서 


이 분이 부르는 노래가 마음에 들어요. 


슈베르트 가곡집은 사랑에 빠진 20대 청년이 부르는 노래인데 맨날 연세 드신 그 누구냐 디트리히 피셔-디스카우가 하도 불러서... 



여기서 잠깐 맞춤법 퀴즈:  다음 중 맞춤법에 맞는 단어는 무엇일까요?  늙수구레 / 늙수그레 / 늑수구레 / 늑수그래   


정답은 마우스로 옆을 긁으세요. ^^   늙수그레 (O)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2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085
113594 근데 라스트 제다이 말이죠. [10] 잘살아보세~ 2020.07.24 405
113593 [아마존 프라임] 저스티파이드 시즌2 [4] 노리 2020.07.24 179
113592 스타워즈가 오늘 웬일로 흥하니까 (?) 써봅니다. 시퀄이 망한 이유. [16] googs 2020.07.23 645
113591 박원순의 죽음과 진실 [83] Sonny 2020.07.23 2028
113590 여자애가 주인공인게 그렇게도 거슬리는 모양이에요. [56] Lunagazer 2020.07.23 1470
113589 누가 스타워즈에 현실(정치) 요소를 넣었나? [15] 부기우기 2020.07.23 476
113588 부자로 사는 쉬운 방법은 [3] 가끔영화 2020.07.23 410
113587 로이 콘과 하비와인스타인 다큐 [3] 산호초2010 2020.07.23 287
113586 "상도"를 지금 보면서 [2] 산호초2010 2020.07.23 262
113585 자리를 책임지는 사람, 빛내는 사람 [3] 안유미 2020.07.23 416
113584 라스트 제다이는 어떻게 평가될까요? [25] daviddain 2020.07.23 550
113583 스타트렉은 계륵일까? [7] 가라 2020.07.23 382
113582 연상호감독 인터뷰 [2] 메피스토 2020.07.23 627
113581 <데드 링거> 쌍둥이 Sonny 2020.07.23 227
113580 드니 빌뇌브. [8] paranoid android 2020.07.22 883
113579 예고편도 잘 만든.. 아니 예고편도 걸작인 슈퍼히어로 영화 [4] 예상수 2020.07.22 652
113578 [게임]토탈워 사가: 트로이의 엠바고가 풀렸습니다. [2] Lunagazer 2020.07.22 269
113577 중장년 아주머니들은 왜 뽀글뽀글 파마를 하여야만 하나 [6] 가끔영화 2020.07.22 787
113576 tv시리즈 '빅 리틀 라이즈' 간단 후기, 니콜 키드먼 [2] tomof 2020.07.22 350
113575 자신이 어른이란 실감 [10] 발목에인어 2020.07.22 64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