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TV를 보다가 재방송으로 본 프로그램입니다.

MBC에브리원에서 새로 시작한 드라마+토크쇼 형식의 프로그램이라는데 대놓고 '심야식당'의 컨셉을 차용했네요.

 

 

정보석씨가 주문하는대로 만들어주는 밥집의 마스터고, 그와 친분이 있는 연기자 주상욱이 찾아와 얘기를 나누는 게 첫 회였네요.

심야식당과 비슷하게 단골손님도 등장합니다. (아마 고정 출연자들이겠죠.)

 

그런데 설정이 왔다갔다 합니다.

 

분명 주상욱이 등장할 때는 스타 손님을 보고 놀라던 단골들, '오랜만이네' 라며 반기던 사장님(정보석)은

존경하는 연기자로 정보석이 언급되자 '오오오~~~' 하며 환호하고 좋아합니다. 

끝 부분엔 주상욱의 일본 팬미팅 스케치 영상으로 마무리하는 센스까지;;; 
 

설정이 왜 굳이 밥집인지도 모르겠어요.
음식에 대한 얘기는 '유부초밥 주세요~' 하는 주문과 아주 짧게 만드는 과정이 자막으로 설명된 정도가 다였습니다.

주상욱이 유부초밥을 좋아한다는건지,  혹은 토크와 연결해서(맘에 들지는 않지만 '미즈사랑' CF 처럼) 출연자에게 대접하고픈 음식을 등장시킨다던지...
프로그램 내 에서 '음식'의 역할이 전혀 없는데 왜 굳이 식당을?;;

 

뭐 눈길 끌기용이라면 저한텐 성공했습니다.

한 눈에 봐도 심야식당 컨셉을 끌어 온 게 분명해서 보기 시작했다가, 이걸 어쩌려나 궁금해서 일단 더 볼 것 같거든요. --;;;

 

그나저나 쥬얼리정, 어쩌다 저런 프로그램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19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66
29961 생각해보면 '출산, 육아의 기쁨'과 맞바꿔야 할 희생이 참 많아요... [5] DH 2011.07.18 2198
29960 [기사] 웬만해선 못막는 '위험한 그들'의 귀환 [2] NDim 2011.07.18 1546
29959 내 새끼~ 엄마 편이야, 아빠 편이야? [7] sweet-amnesia 2011.07.18 2511
29958 [벼룩] 만화책들 판매합니다 [1] misehan 2011.07.18 869
29957 주말 3사 예능 시청률 결과는? [4] 자본주의의돼지 2011.07.18 2278
29956 [간단지름정보] 데츠카 오사무의 '불새' 박스셋이 다시 나왔네요 [10] 로이배티 2011.07.18 1557
29955 현재 명동에서 벌어지는 일 [10] 절망속아름다움 2011.07.18 4852
29954 이 CF시리즈 정말 귀여운거 같아요 ㅋ [10] 은빛비 2011.07.18 2432
29953 임산부의 꿈 일탈 [5] 아이리스 2011.07.18 2122
29952 miss A 'Good bye baby' [7] calmaria 2011.07.18 2300
29951 [바낭] 사진 잘 찍는 방법.jpg [4] 가라 2011.07.18 2600
29950 [짧은부천바낭] 수퍼 끝내줘요! [6] 로즈마리 2011.07.18 1376
29949 북미에서 각종 흥행기록 갱신중인 해리포터7-2 [2] 감자쥬스 2011.07.18 1490
29948 (듀9) 부모님 결혼기념일 선물으로 뭐가 좋을까요? [2] 우유맛콜라 2011.07.18 1645
29947 마셰티 막장영화 최고봉이군요 [5] 가끔영화 2011.07.18 8443
29946 요즘 즐겨보는 케이블 프로그램들 [2] 그리스인죠스바 2011.07.18 1287
29945 [듀나인] 배우이름이 뭔가요? [3] cksnews 2011.07.18 1666
29944 여름이불. 손으로 살 것인가, 눈으로 살 것인가. 스위트블랙 2011.07.18 1307
29943 영화 '이창'같은 경험을 하다. [3] 자본주의의돼지 2011.07.18 1493
29942 이건 뭐...임성한 SBS에 반항하나요? [5] WILLIS 2011.07.17 52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