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요즘 쿠팡을 이용하고 있는데요. 로켓배송이 마음에 들어서 위메프와 티몬 사이에서 고민하는 일이 줄어들었고 올해 들어 자주 이용합니다만, 관련 기사를 읽다보면 마음이 편치않을 때도 있습니다. 매출액이 상승한만큼 적자를 기록했기 때문이죠(...). 기사에 따르면 쿠팡은 현재 투자받은 것으로 2년 남짓 버틸 수 있다고 해요. 그럼 그 이후는 어떻게 되느냐. 대기업이 흡수할 거라고 보더군요. 뭐 그렇게 되면 그루폰으로 알기 시작했던 소셜 커머스의 전쟁도 끝나가는 게 아닐까 싶어요. 아쉽네요. 결국 대기업이 이긴다니.

2.
정치와 경제 중 먼저 살려야 할 건 뭘까요? 가능하다면 경제여야 하겠죠. 그러나 지금의 구태의연한 정치와 행정이 경제를 살릴 수 있을 거란 전망은 쉽게 보이지 않습니다. 이제 현정부 집권 3년차인데 이번 교통 준공영제 요구도 그렇고 뭔가 세금으로 때우는 일이 늘어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해요. 그리고 갈수록 상황이 현 정부에게 나빠지는 것처럼 전체적으로 인식되곤 합니다. 뭐 좋아질 것도 있겠지만, 아무튼 그래요. 지금같은 상황이 계속되면 여당에서 차기 대통령을 배출해 낼 수 있을까요? 어려울 거라고 봅니다. 다음 대통령의 윤곽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는지도 모르겠네요.

3.
아침에 일어나면서 2050년 경의 제 미래를 상상해 봤습니다. 부모님은 안 계실테고 나는 무엇에 의지해서 하루하루를 늙은 몸으로 살아가고 있을까 생각해 봤습니다. 아침부터 이상하게 울적해지면서 살아가야 한다는데 의의를 둬야함을 알게 되니 참 인생이란 건 알 수 없는 것 같습니다.

ps.
어제 잠들었다가 웃기는 꿈을 꿔서 자다가 깼어요(...). 듀게 유저인 분이 저에게 2차례 넌센스 퀴즈같은 걸 내는 꿈이었거든요. 평소 그 분의 글을 읽는데 꿈에도 나타나셔서 영향력을 행사할 줄은 몰랐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3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601
112442 [영화] 애나벨라 시오라, 애슐리 져드, 살마 하이엑, 로즈 맥고완, 대릴 해나, 하비 와인스타인 [10] tomof 2020.03.03 607
112441 [코로나19] 이만희, 사죄, 큰절 두 번, 박근혜시계, 이재명 피해서 보건소 [10] ssoboo 2020.03.03 1236
112440 [코로나19] Who should wear a mask? (인도네시아 카툰) [6] ssoboo 2020.03.02 744
112439 Hunters 보시는 분들 계시나요ㅡ스포 함유 [8] mindystclaire 2020.03.02 328
112438 마스크 가지고 계신가요 [7] 메피스토 2020.03.02 894
112437 [듀나인] 노트북에서 별도의 마이크를 사용하면 음량이 커질까요? [9] underground 2020.03.02 378
112436 펭수 체크카드 발급! (의식의 흐름에 의한 자동기술) [8] 2020.03.02 500
112435 코로나19 감염병, 마스크로 예방될까? [4] 닥터슬럼프 2020.03.02 1013
112434 인용, 신천지, 마스크, 오명돈에 대한 쓸모없는 의견 [4] 타락씨 2020.03.02 516
112433 이만희와 왕건 어제부터익명 2020.03.02 411
112432 [바낭] 결국 방학이 2주 '추가로' 연기됐습니다 ㅋㅋㅋㅋㅋ [17] 로이배티 2020.03.02 1205
112431 코로나19 Q&A(이재익의 정치쇼, 강양구 과학전문 기자) 왜냐하면 2020.03.02 402
112430 오늘의 사진 몇장 [8] 왜냐하면 2020.03.02 571
112429 애니메이션이나 봅시다 ssoboo 2020.03.02 329
112428 제 생각에 코로나 보다는 [5] 크림카라멜 2020.03.02 769
112427 하아... 차라리 잠이나 자십시오 [4] 예정수 2020.03.02 662
112426 코로나 시국이 불러 온 참사 [2] 칼리토 2020.03.02 727
112425 마스크 착용 의무 여부는 정말 혼란스럽긴 합니다 [21] 아랑곳 2020.03.02 1267
112424 무소식이 희소식이다 예정수 2020.03.02 220
112423 [핵바낭] 기억에 남는 '때깔' 좋은 한국 아이돌 뮤직비디오 몇 개 [6] 로이배티 2020.03.02 40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