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카라

2010.06.03 22:33

로이배티 조회 수:6578



여러분들과 제가 받은 벅찬 감동을 조금이라도 나누고 싶은 마음에...

 

...

 

그래요.

사실 저는 카라 빠돌입니다.

주말 빈 교무실에 혼자 남아 삽질하면서 '학교 빡세'를 반복 재생했고,

연애 시절 와이프의 구박을 받아 가면서도 '어디서나 당당하게 걷기'를 외치던, 그런 놈입니다.

 

요즘 삶에 찌들어 티아라의 은정에 관심을 갖다가 잠시 이 분들을 멀리하고, 심지어 일요일에 집에서 빈둥거리면서도 이 분들께서 나오신 드림 콘서트 방송을 외면했었지만,

오늘 와이프님하와 함께 이 영상을 보며 깨달았습니다. 카라님께선 언제나, 제가 어두운 사망의 골짜기를 걷다가도 언젠가는 돌아오게 될 그런 곳으로 저를 기다리고 계셨다는 것을(...)

 

그리하여.

영상을 감상하던 중 소녀시대에 열광하고 제시카에 환장하던 제 와이프님하의 입에서 '소녀시대 따위보다 이 무대가 훨씬 나아!' 라는 말이 저절로 튀어 나오는 은혜로운 순간을 경험하게 해 준, 성령의 은혜가 충만한 이 영상을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할렐루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5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498
113277 표본오차 + - 2.5%의 오차 범위..정확도.. ?? [10] 고인돌 2010.06.03 4511
113276 선거 승리의 일등공신은 조중동 [2] 빈칸 2010.06.03 5115
113275 그런데 진짜 DJUNA님은 어디로 가셨나요? [7] Tara 2010.06.03 7077
113274 우선 게시판 글색을 진하게 해야겠어요 [6] 가끔영화 2010.06.03 4619
113273 선거, 기쁨, 민주주의 [5] 데레데레 2010.06.03 4156
113272 사춘기 소년님 - 새 게시판의 폰트 질문 [9] theforce 2010.06.03 4315
113271 이제 정상으로 돌아온건가요? - 선거후바낭포함 [1] soboo 2010.06.03 3880
113270 텍스트 색상 바로 피드백 주세요. (결정 사항) [80] DJUNA 2010.06.03 15969
113269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이대통령의 반응 -<이투데이>- [12] nishi 2010.06.03 6832
113268 익스플로러만 이렇게 흐린가요? (진해졌어요.) [12] paired 2010.06.03 4192
113267 동영상 가끔영화 2010.06.03 4605
113266 서울은 강남 때문에 구원 받은거야 [5] amenic 2010.06.03 6549
113265 약발이 굉장하네요. +영상 하나 [2] 아리무동동 2010.06.03 4567
113264 [방자전] 보고 왔어요. [2] 아.도.나이 2010.06.03 6618
113263 주절 주절... [1] 셜록 2010.06.03 3918
113262 [이사 기념 퀴즈] 다음 중 가끔영화님의 글 제목이 아닌 것 세 개는? [29] 셜록 2010.06.03 4529
113261 신개념 지자체장 [7] sargent 2010.06.03 5310
113260 [이사 기념 설문] 듀게에서 가장 간첩 같은 사람은? [14] 셜록 2010.06.03 5234
» [바낭] 카라 [15] 로이배티 2010.06.03 6578
113258 게시판 글쓸려고 크롬 깔았어요ㅋ [10] 폴라포 2010.06.03 47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