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남자가 출근길에 갑자기 자기 집으로(앞집이었는지 헷갈립니다) 가서 숨어 사는 영화입니다.

숨어서 아내와 자녀들을 관찰하는 내용인데 기억이 흐릿하군요


개봉년도는 아마 2017년 이후인 것 같습니다.

프랑스 또는 스페인 영화로 기억됩니다.


영화진흥위원회 DB 검색도 해 보고 관련 단어로 네이버 검색도 해 봤는데 오리무중이네요.

미리 꾸벅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6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680
113326 주말에 할 게 없으신 분들을 위한 희소식 22 [3] 메피스토 2020.05.22 1091
113325 그땔 생각하니 아주 오래전이군요 조제 호랑이.. [4] 가끔영화 2020.05.22 474
113324 넷플릭스법 통과... [5] 튜즈데이 2020.05.22 1046
113323 [상담] 이시국에도 .. [9] 언리미티드사회인 2020.05.22 941
113322 정의연 지지불가 [12] Sonny 2020.05.22 1660
113321 GTA 5.. 경찰 출동의 기준.. 가라 2020.05.22 330
113320 나는 좀비와 걸었다 [8] mindystclaire 2020.05.21 694
113319 척척석사 진선생이 정의연에 대해서 비판의 글을 썼군요. [4] 잘살아보세~ 2020.05.21 1455
113318 최고의 영화 속 고양이 [5] 가끔영화 2020.05.21 448
113317 [듀9] 에어팟 프로 케이스 추천해주세요 [2] 쏘맥 2020.05.21 194
113316 [바낭] 50만원대 전자 제품에 자존심을 건 사람들 이야기 [17] 로이배티 2020.05.21 1323
113315 [회사바낭] 인사팀의 이상한 버릇(?) [4] 가라 2020.05.21 724
113314 저스티스 리그 스나이더 컷이 정말 나오네요. [13] LadyBird 2020.05.21 719
113313 부모라는건 뭘까요 [8] 파도 2020.05.20 1079
113312 어수선한 와중에 [7] mindystclaire 2020.05.20 793
113311 제목은 정의연 술판으로 하겠습니다. 그런데 이제 일본 과자를 곁들인..... [3] 메피스토 2020.05.20 1066
113310 이장 선거 [9] 칼리토 2020.05.20 789
113309 GTA 5 를 시작했습니다. [8] 가라 2020.05.20 623
113308 PD수첩 나눔의 집 고발 + 언니네 이발관 이석원의 글 [39] LutraLutra 2020.05.20 2387
113307 이런저런 일기... [1] 안유미 2020.05.20 34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