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각관계증후군

2019.10.11 11:59

가을+방학 조회 수:376

매우 친한 사람이 자신에게서 굉장히

심한 악취가 난다고 확신을 갖고 굉장히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데...그 사람을 어떻게 도와야 할 지 몰라 이 글을 써봅니다.

어느정도냐 하면 마라탕집에 가서 마라탕을 먹는데 맵고 뜨거운 걸 먹으면

코를 킁킁거릴 때가 있는데 옆테이블에서 그런다고 표정이 어두워질 정돕니다.

이 증후군 땜에 그리고 원래 타고난 성향 때문에 대인관계가 굉장히 서툴고 그 때문에 직장에서 문제를 겪고 있는데 그게 자신의 냄새 때문이라 생각하니 이중삼중의 스트레스를 받는 것 같습니다.

고집이 굉장히 세서 어떻게 설득시켜야 할지 도무지 모르겠는데 가능하면 정신과나 상담사에게라도 데리고 가고 싶습니다...

좋은 의견 있으면 들려주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784
113281 액션영화 잡담. [23] 노리 2019.12.01 505
113280 자한당은 뭘 해도 지지할 수가 없어요 [4] Wagoo 2019.12.01 625
113279 친구의 메일을 읽고 심란해서 [13] 어디로갈까 2019.12.01 1159
113278 [넷플릭스] 제대로 된 작품하나 올라왔네요. [6] LadyBird 2019.12.01 5817
113277 시간의 문제일 뿐 이미 결정되었다는 걸 다들 느끼고 있지 않나요? [16] 휴먼명조 2019.11.30 1638
113276 스포일러] 모던 러브, 더 퀸 단평 [1] 겨자 2019.11.30 328
113275 아이리쉬 맨(스포일러 주의) [6] 산호초2010 2019.11.30 581
113274 넷플릭스 - 인도영화 마사안(Masaan) 오늘까지 볼 수 있답니다 [6] eltee 2019.11.30 370
113273 이런저런 일기...(노잼인 이유) [2] 안유미 2019.11.30 435
113272 freaks 2018 재밌네요 가끔영화 2019.11.30 238
113271 [KBS1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파업전야 [5] underground 2019.11.29 351
113270 [바낭] 문재인과 우주의 기운 [10] 로이배티 2019.11.29 3429
113269 [넷플릭스] 아드만 스튜디오 다큐 (A grand Night in) 추천드립니다. [2] Diotima 2019.11.29 420
113268 오늘의 화보 약간 [2] 스누피커피 2019.11.29 356
113267 정준영 6년 너무 형량이 작네요. [15] 얃옹이 2019.11.29 1649
113266 황교안씨 8일단식 종료 [11] 정우 2019.11.29 1017
113265 드러난 전쟁, 쿠데타 음모에 놀랍도록 조용한 머저리들 [6] 도야지 2019.11.29 799
113264 나경원씨는 원내대표 추대는 물건너 간 것 같습니다. [1] 가라 2019.11.29 709
113263 유재수와 친문들 이라는 영화가 곧 개봉이군요. [4] stardust 2019.11.29 751
113262 이런저런 일기...(불금, 피스트번개) [1] 안유미 2019.11.29 2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