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무어의 법칙

2020.01.16 17:15

예정수 조회 수:344

휴대폰 요금제를... 두 달 전만 해도 4만9천원대의 4GB짜리(사용 후 1mps 속도 무제한) LTE요금제를 쓰고 있었습니다만... 얼마 전에 타 통신사 사이트에서 100GB에 69000원인 걸 봤습니다. 그냥 생각없이 지나쳤었는데요...(...) 1월 들어서 생각해보니 이거 내가 쓰는 통신사에도 비슷한 요금제가 있는 거 아냐? 싶어서 알아보니 역시 그렇더군요.ㅜㅜ 5일 쯤에 1GB 사용했더니 추가요금 붙어서 9천원 더 내고...;; 바로 요금제를 바꿨네요. 2만원 더 냈을 뿐인데 데이터 총량이 25배 상승하다니... 이제 매달 가족한테 데이터 좀 보내달라고 조를 일이 없을 듯.


가끔 가는 쿠팡에서 며칠 전 검색해보니 샌디스크 1TB SSD 외장 드라이브가 17만원 대더라고요. 윈도우 시절에 250GB 하드디스크가 불량섹터로 외장하드를 사서 백업하는데 12만원이 들었었는데... 1년 전에는 252GB의 플래시 드라이브 2개만 갖고도 네이버에서 영화 50편 정도 다운 받았지만...각각 5만원 씩 사고 10만원대로 500GB를 세이브 할 수 있었는데... 더 저렴해진 거죠! 건축학개론에서 97년도의 승민이가 1GB면 평생써도 다 못 쓸 거라 했던가요? 그런데 23년이 지난 실상은 2000배로도 부족한 듯.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0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014
114137 봉준호와 한국적인 어떤 정체성 [26] 어제부터익명 2020.02.12 1669
114136 "패인 앤 글로리" 짧은 감상 [3] 산호초2010 2020.02.12 460
114135 화양연화 볼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9] 라유우 2020.02.12 591
114134 지브리 스트리밍, 과거가 되기 전에 [2] 예정수 2020.02.12 379
114133 작은 아씨들 [4] Kaffesaurus 2020.02.12 683
114132 [넷플릭스바낭] 일본 드라마이자 또 하나의 루프물, '나만이 없는 거리'를 봤습니다 [18] 로이배티 2020.02.12 573
114131 오늘의 미국 엽서(1) [2] 스누피커피 2020.02.12 152
114130 그간 본 영화 이야기 (남산의 부장들/백두산/무뢰한/천문/해치지 않아 그리고 인셉션) [3] 라유우 2020.02.12 468
114129 느그 아부지 뭐하시노? / 영화감독입니다... [1] 룽게 2020.02.12 797
114128 Oscar-winning Short Film "The Neighbors' Window" [1] 조성용 2020.02.12 135
114127 Oscar-Winning Short Animation Film "Hair Love" [2] 조성용 2020.02.12 124
114126 Scorsese발음 [3] mindystclaire 2020.02.12 467
114125 주황색이랑 오렌지색도 구분 못함? [2] 수영 2020.02.12 621
114124 진짜 말이 안 되는 얘기. [4] herbart 2020.02.12 847
114123 Paula Kelly 1943-2020 R.I.P. [1] 조성용 2020.02.12 116
114122 서울, 종로, 그냥 풍경 사진 [5] ssoboo 2020.02.12 631
114121 호아킨 피닉스 수상소감 [5] 김실밥 2020.02.12 1233
114120 엘리베이터 고장 추락시 바닥에 닫는 순간 점프해도 마찬가지인 이유 [4] 가끔영화 2020.02.12 743
114119 [스크린 영화]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4] underground 2020.02.12 296
114118 <기생충> 오스카 작품상 수상! 어제 생애 최고의 생일이었어요. ㅠㅠ [8] crumley 2020.02.11 6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