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니 홉킨스의 magic

2020.05.26 16:24

mindystclaire 조회 수:469

이 영화 리뷰를 이 게시판에서 본 것도 같은데 없단 말이죠.
유튜브에 올라와 있어서 봤어요.
음악이 제리 골드스미스이고 각본은 윌리엄 골드먼, 감독은 리처드 아텐보로입니다. 전에 제리 골드스미스의 오멘 주제곡을 아카데미에서 공연한 것 같은데 영상을 못 찾았어요. 골드스미스는 이런 공포영화 쪽에 맞는 듯.
한동안 맷 데이먼과 벤 에플렉이 <굿 윌 헌팅>각본을 쓴 게 아니라 골드먼이 썼다는 소문이 퍼다했죠. 그 둘이 <굿 윌 헌팅>이후로 각본쓴 것도 없고 하니까요. 골드먼은 그 소문을 부정하며 자신이 썼으면 로빈 윌리엄스가 네 잘못이 아니라고 말하는 장면 뺐었을 거라고 했어요. 손을 좀 봐 주기는 했다고 합니다.
<매직>에서 홉킨스는 인형복화술하는 코미디언으로 나와요. 그리고 흔히 그렇듯 점점 범죄를 저지르게 됩니다. 홉킨스는 인형과 자신을 우리라고 칭하지만 인형은 그걸 부정합니다. 홉킨스가 광기와 살인으로 빠지는 과정은 렉터 때와는 달리 거창하지 않아요.
앤 마가렛이 예쁘게 나옵니다.



https://www.instagram.com/p/B_UA6UQlTbL/?utm_source=ig_web_copy_link


<인터내셔널 벨벳>때의 테이텀 오닐과 홉킨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8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94
114169 훈련소 시절 동기가 삼성사장?의 아들이었는데 [2] 가을+방학 2020.09.16 663
114168 [게임바낭] 스토리 구경 어드벤쳐 게임 '텔 미 와이'의 엔딩을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20.09.16 197
114167 충사팬들과 집사님들을 동시에 만족 [6] 칼리토 2020.09.16 312
114166 푸른 하늘 은하수, 반달, 격정, 종초홍 [7] 왜냐하면 2020.09.16 200
114165 네이마르가 인종차별당했다고 주장ㅡ점입가경으로 네이마르의 동성애 혐오 발언 [7] daviddain 2020.09.16 404
114164 더민주 쪽 언론 플레이 짜증납니다 [16] Sonny 2020.09.16 806
114163 秋아들 카투사 동료 "25일 밤 부대 난리? 그런적 없다" [10] theoldman 2020.09.16 523
114162 우울한 건 이 일이 절대로 시스템 개선으로 이어질 거 같지는 않다는 겁니다. 지나가다가 2020.09.16 274
114161 갑자기 떠오른 군생활의 수수께기 [7] 가라 2020.09.16 430
114160 맹인모상 사팍 2020.09.16 133
114159 지록위마 [17] 겨자 2020.09.16 518
114158 베스트 오퍼 정말 좋은 영화네요. 스포일러 [2] 하워드휴즈 2020.09.16 260
114157 신청을 전화로 하건 카톡으로 하건 뭐가 중요한가요 [13] 지나가다가 2020.09.16 496
114156 추미애장관 아들 관련 팩트체크 [23] theoldman 2020.09.16 485
114155 불면증 일기 안유미 2020.09.16 164
114154 <악마의 씨> [8] Sonny 2020.09.16 397
114153 아니..권성택 교수는 X맨인가요.. 제가 이상한것인가요.. [3] 가라 2020.09.15 607
114152 오인혜 씨가 세상을 떠났군요. [7] 지나가다가 2020.09.15 943
114151 전화 연장 [35] 초코밀크 2020.09.15 813
114150 휴가 후 부대 복귀가 어려우면 카톡으로 휴가 연장 신청 가능 [27] 수영 2020.09.15 110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