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를 맞이하여

2019.07.31 23:10

메피스토 조회 수:437

* 첫날부터 수십만원 깨졌습니다.


모처럼 평일이 낀 연휴인만큼 치과에 갔습니다. 스케일링만 생각했는데 충치가 8개가 발견됐다고 하네요.

치료받는데 물리적인 고통은 전혀 없었지만 수십만원이 깨지니 마음의 고통이 상당합니다.

작년에 크라운 씌우고 나서 워터픽에 치실에 이런저런 관리를 해왔다고 자부(?)했는데...에휴. 탄산음료를 줄여야 하려나요.  

아...돈모아야 하는데.  



* 비도 쏟아지는군요. 볼 일 보러 또 나가야하는데. 일하는 동안 못본 볼일들을 모아서 처리하려고 했거든요.

근데 시작부터 돈이 훅 빠져나가니 사기가 꺾여버렸습니다. 휴가기간동안 먹고싶은 것들 리스트해놓은게 많은뎅.



* 원래 휴가기간 수목금 중 등산이나 좀 할까했는데 날씨가 이모양이니 뭘 할수가 있을까 모르겠어요.

역시 사람일은 안되는 방향으로 흐르게끔 되어있나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251
112169 정말 본인은 대선까지 간다고 생각하는지도 모르겠어요 [19] 휴먼명조 2019.09.07 950
112168 민정수석이 좋은데 왜 장관하려고 그래 [2] 도야지 2019.09.07 466
112167 청년은 장제원의 사퇴를 외칠것인가? [6] skelington 2019.09.07 677
112166 검찰은 흑백 사본을 압수했는데 사법 개혁에 반발하는 적폐 새끼들은 컬러 사진을 유출하고.. [2] 타락씨 2019.09.07 600
112165 조국 아내 연구실 PC에 '총장 직인 파일' 발견" [64] stardust 2019.09.07 1215
112164 남성검사 느와르를 본 여성검사 [21] Isolde 2019.09.07 891
112163 동양대 총장 녹취록이 없다네요. [16] Bigcat 2019.09.07 913
112162 한발 물러서서 보면 코미디 [2] 도야지 2019.09.07 530
112161 조국의 위기, 여당의 오판, 정치의 몰락 [26] 먼산 2019.09.07 1129
112160 개는 개를 낳는 법. 개가 사람새끼를 낳을 수는 없죠. [7] 귀장 2019.09.07 720
112159 SF 소설과 페미니즘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13] 먼산 2019.09.07 489
112158 인턴활동 예정 증명서란것도 있군요? [3] stardust 2019.09.07 477
112157 총장 명의 표창장과 조 후보자 딸의 표창장, 일련번호 다른 이유는? [14] 왜냐하면 2019.09.07 780
112156 어제 조국 후보자를 보며 다시 느낀 점 [12] Joseph 2019.09.07 1185
112155 조국 후보자에 대한 정의당의 최종 결론 [3] ssoboo 2019.09.07 767
112154 스키폴 공항에서 써보는 현실동화 [7] 어디로갈까 2019.09.07 458
112153 안녕하세요! 한국 정치계의 아이돌, 저스티스 파티입니다~! [2] 타락씨 2019.09.07 397
112152 법조계 카르텔 - 상념 [2] Metro마인드 2019.09.07 518
112151 민주당과 다른 정당의 차이, 충성경쟁 [1] 타락씨 2019.09.07 493
112150 게시판 머저리들이 무임승차할 생각하니 속 쓰리네 [1] 도야지 2019.09.07 6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