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있었던 일...

2010.06.14 20:36

Apfel 조회 수:1742

0. 월드컵 송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 버전은 2002년 자우림의 월드컵 송이었습니다. 응원가가 아니라 모든 선수들이 승자라는 뭐 거기에 맞춰서 만들었는데 저는 그게 마음에



들더라구요. 그래서 그걸 유투브에서 찾아봤더니 없습니다. 




1. 2002년 월드컵때 미선, 효순 사건이 터졌죠. 그냥 그때도 흐지부지 넘어가리라고 생각했지만 결국 촛불집회로 이어졌고 대통령선거까지 이어졌습니다. 친구의 죽음때문에 여학


생들이 대사관까지 가서 시위를 했고 이후 미국의 일방적인 외교에 대한 불만까지 터지면서 열기가 이어졌죠. 당시 정부 여당은 지방선거를 치렀는데, 지방선거는 수도권 광역 세


곳을 모두 내주면서 패배했지요. 그 과정에서 촛불이 들고 일어났습니다. 지금 우리의 현실과 큰 차이가 없었던 2002년.. 과연 이번 월드컵을 마치면서 우리가 무엇을 잉태할 수 있


을까요?




2. 내일은 좀 바깥 나들이를 해야겠습니다. 가봤자 서점에 들러서 책 사고 커피 마시면서 못본 책 보다 오는 거에 불과하지만 지금은 제 스스로의 분위기 쇄신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생각이 드는군요. 




3. 좀 전에 방에서 먹을 생수를 사오는데, 슈퍼 아줌마 한테 누가 '앓던이 빠져서 좋겠어요'라고 하는 겁니다. 물어보니 배달 오토바이를 그동안 둘데가 마땅치 않았는데 맞은편 튀


김집이 그만한다고 해서 거기다 오토바이를 대기로 했답니다. 그 동안 그 자리를 무척 탐냈던 모양입니다.



4. 허정무 감독이 마라도나 감독을 86년에 선수시절 걷어찬 사진이 떠돌더군요. 당시 허정무 감독은 해외파였고 내가 그 분 입장이라면 얄밉게 공을 모는 마라도나를 보면 '에라이


모르겠다' 하면서 한 대 걷어차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654
1957 당신과 나는 한편 [3] 가끔영화 2010.07.02 1677
1956 렛 미 인 인터내셔널 트레일러 [10] Wolverine 2010.07.02 2137
1955 (기사) 한효주..... [4] hwih 2010.07.02 3128
1954 어린이대공원에 갔다가... [11] 차가운 달 2010.07.01 3598
1953 내가 돈 쓰면서 짜증나는 경우. [12] 장외인간 2010.07.01 3983
1952 오늘따라 동행 보기가 힘드네요 [1] 사람 2010.07.01 1603
1951 [도와주세요!] 노래 제목이 생각이 안나요--- [2] 애플 2010.07.01 1709
1950 백년고독.. [7] S.S.S. 2010.07.01 2822
1949 종암동, 그냥 동네 고깃집 식당의 그냥 뚝배기불고기. [4] 01410 2010.07.01 3418
1948 제빵왕 김탁구 [4] 다시시작 2010.07.01 2287
1947 라면 과자 아이스크림, 어떤 녀석들 좋아하시나요.. [17] being 2010.07.01 2958
1946 오늘 있었던 일... [5] Apfel 2010.07.01 1627
1945 오늘 찍은 개구리 사진들 (개구리 공포증 있으신 분들은 워어이, 워어이.) [12] DJUNA 2010.07.01 2893
1944 트위터 라는 거 누가 간단명료하다고 했나요? -_- [22] 루이스 2010.07.01 3871
1943 듀9] 이 영어문장의 정확한 의미좀 가르쳐 주세요. [4] 푸케코히 2010.07.01 2083
1942 이미지 비슷한 동서양 배우들. [7] 아.도.나이 2010.07.01 4076
1941 [음악] Planet of ocean - 바다, 알려지지 않은 세계(NHK스페셜) 메인테마 [6] 01410 2010.07.01 2104
1940 당신의 traveling song 은 [2] 가끔영화 2010.07.01 1874
1939 여러 가지... [9] DJUNA 2010.07.01 3432
1938 실온에서 유통기한이 긴 가공식품들... [2] 29일 2010.07.01 328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