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이 매우 귀찮아서

오늘은 그냥 동네 어귀의 오래된 가게에서 먹은 뚝배기불고기입니다.

원산지는 미국산. (어쩐지 고퀄리티 치고 가격이 동네가격이더라.)

그래도 오래 된 손님들이 많은 걸 보니 역시 동네 터줏대감은 무시 못함.

저번에 선거 때는 민주당 당원들이 이 집 손님들을 집중공략하더군요.




숯불




국산과 미제. (이게 30년 전이라면 의미가 정반대였을...)




이 집이 좋은 건 뚝불을 시켜도 야채가 따라나와서 푸짐하게 먹을 수 있다는 거.







고기분을 보충하는 방법이 꼭 육쌈냉면만 있는 건 아니란 얘기...


덧.
서울시내에 뚝불 잘하는 데는 잘 못찾겠더군요. 다들 고만고만.


덧덧.
사람들이 고대앞은 육쌈보다 서울쌈냉면이 좋다 그래서, 지나치는 길에 뭐하는 동네인가 봤더니....
아 이거 숙명여대 앞에 있던 서울냉면 그거 고대점-_-a 여기를 서울쌈냉면이라고 그러는 거였군요.


작년에 숙대에서 강의 듣고, 우모 교수님께서 종강파티로 쏴 주신 데가 여기였쥬. 사진은 펑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1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10
2255 '꽃중년' 독일 뢰브 감독 "게이 아냐" 아내 공개 [15] magnolia 2010.07.06 7705
2254 교포가 아니면서 영어 섞어 쓰는 심리 [55] 박버섯 2010.07.06 5834
2253 주절 주절... [7] 셜록 2010.07.06 1791
2252 전주 번개 한번 가져볼까요? [11] 늦달 2010.07.06 2200
2251 내가 아는 공부 덕후들.. [8] 레옴 2010.07.06 4231
2250 노태우는 추징금도 안내고 뭔 기부인가요-_-; [5] 장외인간 2010.07.06 2123
2249 임영규 아시나요 [6] 가끔영화 2010.07.06 3370
2248 [펌]스티븐킹이 말하는 짜증나서 좋은 광고 [7] 사과식초 2010.07.06 3278
2247 페이퍼하우스 출판사에서 이런 이벤트를 하네요. frankey 2010.07.06 1775
2246 20대에 못해봐서 아쉬운것, 30대에 해봐야할것. [12] 레옴 2010.07.06 4383
2245 Four Strong Winds - Neil Young [3] catcher 2010.07.06 1935
2244 김혜수 진행 시사프로 `W` PD는 유해진 [2] 가끔영화 2010.07.06 5369
2243 뒷꿈치를 후벼파는 구두는 어찌 길들여야 할까요.. [10] 주근깨 2010.07.06 4955
2242 바낭) 이것저것 일상 [6] 2010.07.06 2285
2241 최근 아동성폭행이 급증하는 원인은 언론의 집중적인 보도 때문일 수도 있지 않을까 싶어요 [24] 감참외 2010.07.06 3985
2240 그녀에 대해 두가지 고민이 생겼습니다. [5] 뱅호란 2010.07.06 3316
2239 [듀나in] 필리핀에 가야하는 데요,,, 예방접종 할 것 있나요? [8] 호잇! 2010.07.06 2520
2238 지금 바로 이 순간의 고민 [10] gotama 2010.07.06 2906
2237 떡고의 어원 [10] doxa 2010.07.06 5426
2236 듀나인) 스포티한 원피스는 어디에서 파나요? [7] 메잇 2010.07.06 297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