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싸이 미니홈피에 가끔 일기만 씁니다. 사진첩도 열어놓지 않구요.

대문에 있는 글이라든가 뭐 그런 거에... 제 사생활(?)을 드러내는 어떤 표시도 좀 불편해하는 사람이에요.

 

가끔 쓰는 일기도 그냥 그때의 단상...이나

영화나 책 보고 느낀점 쓰기. 어디 갔는데 좋더라. 그냥 이수준.

 

그런데 친구 하나가

제가 글을 남기면 꼭 댓글을 남기는데

아무래도 친구니까... 제 생활에 대해 알고 있잖아요.

제가 글을 남기면 거기에 대해

제 사생활을 언급합니다.

제가 예민한 걸까?라는 생각도 들지만

 

예를 들어 싸이에 요즘 연애한다, 이런 티도 잘 안내는데

무슨 글을 쓰면 -그래 연애 잘 하시옹- 이렇게 댓글 남기고...

그냥 좀 단상을 쓰면

-그래 넌 그런 성격이지- 이렇게 댓글 남기고...

 

물론 이 친구는 싸이를 굉장히 활발하게 하는 사람이고

자기 싸이에 자기의 모든 것을 굉장히 상세하게 설명해주는 사람입니다.

어디 갔다, 어쨌다, 나는 기분이 어쨌다 등등.

 

댓글에 저의 사생활을 언급하지 않으면

아 너는 그렇구나 나는 그때 이러이러해 내지는

그래 그런델 갔어? 난 언제 갔는데 혹은 나도 가고 싶어 등등

자기의 사생활을 언급합니다...

 

좀...

뭔가 침해당하는 거 같아요 -_-

근데 참... 뭐라 말하기도 좀... 애매합니다 ㅠ

 

 

이거 어떻게 해야 할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80
1824 [듀나인]여름 휴가에 같이 데려갈 책 추천해 주세요. [9] subway60 2010.06.30 2529
1823 pifan 홈페이지 잘 되고 있나요? [19] 스위트피 2010.06.30 1891
1822 딴나라당과 근혜공주마마님은 같은 꿈을 꿀수 있을까요? [9] chobo 2010.06.30 2351
1821 [bap] 한송이 석판화 전시회 / 상상마당 '동화' [1] bap 2010.06.30 1750
1820 조국을 사랑하는 사람들이여 [6] 레드필 2010.06.30 2489
1819 [듀나인] 아이폰에 핸드폰장식고리를 낄 수 있나요? [8] khm220 2010.06.30 2962
1818 이전 듀게에서 봤던 글..찾을수 있을까요? [4] 주근깨 2010.06.30 2010
1817 여전히 자살보도지침을 지키지 않고 있군요 [5] 사과식초 2010.06.30 5391
1816 재미난 만화와 인터넷 방송 [1] zivilrecht 2010.06.30 1860
1815 듀나인) 아침부터 답글이 달릴까요 ㅠ [9] 아.도.나이 2010.06.30 2077
1814 텔런트 박용하씨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 [47] 코그니션 2010.06.30 9835
1813 축구 이렇게 하는 거다. 스페인 vs 포르투갈 [37] 어둠의속 2010.06.30 4861
1812 [바낭] 기타 레슨, 그리고 뉴욕의 미쟝센 영화제. [1] heartstring 2010.06.30 1812
1811 나르샤 (브아걸), 솔로 티저 등장 (정성하 군이 참여했군요) [8] mezq 2010.06.30 3212
1810 일본도 어지간하군요. 결국 간발의 차이로 졌지만.... [13] nishi 2010.06.30 4678
1809 일본 졌네요. [17] 수수께끼 2010.06.30 3434
1808 발등뼈에 금이간지 이제 일주일째. 변한건 없고 오늘 의사선생님은... [13] 스위트블랙 2010.06.30 7138
1807 야심한 시각 MV하나;곽현화 Psycho(15금?) [12] 메피스토 2010.06.30 3283
1806 [스플라이스] 보고 왔어요. (스포일러) 나미 2010.06.30 2685
1805 ebook 가격이 어느정도면 적정하다고 보세요? [14] 스위트블랙 2010.06.30 295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