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충격적인 소식을 듣고

2010.07.01 00:40

사람 조회 수:4758

이런 생각이 드네요.

 

저사람은 도대체 뭐가 그렇게 힘들었을까... 그거는 언론에서 말하듯이 겉으로 쉽게 알수있는 그런 사실일수도 있지만

 

아마도 가족도 애인도 친구도 아무도 모르는 그런게 있지 않을까?

 

제가 지금 죽어도 사람들은 '아 쟤는 회사생활이 힘들어서 그랬나보다..' 언론에서 발표(??)할거같은 느낌이랄까요.

 

회사에서 어쩌다가 이 사건 얘기가 나왔는데 (오후 1시쯤 어떤사람1: 아니 네이버 메인에 떴는데 이걸 몰랐어요?  어떤사람2: 아.. 네 오늘 네이버 메인을 안봐서)

 

뭔가.. 어떤사람2가 그 사람의 죽음에 대해 말하는 투나 표정이 너~무 가볍고 그렇더랍니다. 경솔하다고 표현해야할까요.. 그래서 너무 맘에 안들더군요. 아무리 자기랑 관련없는사람이라고 해도 말이죠.  얘는 하여튼 어느 하나도 맘에 드는 구석이 없고..

 

어떤사람1은 나같으면 죽기전에 해볼거 다 하고 죽겠다(파트사람들 다 죽인다던지... 저는 회사에 불지른다고 했어요-_-)라고 했지요.

 

그나저나 오늘 무르팍도사 재밌었네요 제가 장윤정을 좀 좋아해서..

 

역시 뜬금없는 마무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60
2247 페이퍼하우스 출판사에서 이런 이벤트를 하네요. frankey 2010.07.06 1782
2246 20대에 못해봐서 아쉬운것, 30대에 해봐야할것. [12] 레옴 2010.07.06 4399
2245 Four Strong Winds - Neil Young [3] catcher 2010.07.06 1942
2244 김혜수 진행 시사프로 `W` PD는 유해진 [2] 가끔영화 2010.07.06 5377
2243 뒷꿈치를 후벼파는 구두는 어찌 길들여야 할까요.. [10] 주근깨 2010.07.06 4988
2242 바낭) 이것저것 일상 [6] 2010.07.06 2293
2241 최근 아동성폭행이 급증하는 원인은 언론의 집중적인 보도 때문일 수도 있지 않을까 싶어요 [24] 감참외 2010.07.06 3994
2240 그녀에 대해 두가지 고민이 생겼습니다. [5] 뱅호란 2010.07.06 3324
2239 [듀나in] 필리핀에 가야하는 데요,,, 예방접종 할 것 있나요? [8] 호잇! 2010.07.06 2528
2238 지금 바로 이 순간의 고민 [10] gotama 2010.07.06 2914
2237 떡고의 어원 [10] doxa 2010.07.06 5607
2236 듀나인) 스포티한 원피스는 어디에서 파나요? [7] 메잇 2010.07.06 2982
2235 스플라이스와 개인의 취향 [7] 2010.07.06 2711
2234 김아중 공동저서 ‘감정커뮤니케이션’ 서울대 언론학부 교재 채택 [5] fan 2010.07.06 4436
2233 회사에 대한 불만 폭발 일보직전. [13] Assam 2010.07.06 3651
2232 에프엑스는 못하는 1위를 미스에이가 하는 이유는????? [27] 감동 2010.07.06 6933
2231 근육통에 파스 붙이면.. [3] 잘근잘근 2010.07.06 2472
2230 (바낭) 같이가처녀 현상 [3] nomppi 2010.07.06 2607
2229 도움요청)부산 해운대 근처 가보만한곳 좀 [4] gentlerain 2010.07.06 3076
2228 [bap] 뮤지컬 배우를 꿈꿔본 적 있나요? 'SWITCH' [2] bap 2010.07.06 197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