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끼를 보고...(약간의 스포일러)

2010.06.30 00:06

taijae 조회 수:3755

밍밍하네요.

 

참고로 저는 원작 만화를 중간까지밖에 안봐서 결말은 모르는 채로 봤습니다.

 

그래서 결말을 알고싶은 마음에 긴 런닝타임을 참으며 봤죠.

 

아... 최악의 결말이었습니다. 영화를 본 시간이 아까워지는...

 

강우석 감독님께는 정말 죄송한 말이지만, 다른 감독이 만들었다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건 어쩔 수 없네요.

 

이건 정말 개인적인 생각인데, 강우석 감독님 영화는 뭘랄까...영화만이 줄 수 있는 어떤 '마법같은 순간' 이런걸 찾아보기가 좀 힘든 거 같아요.

 

꼭 예쁜 그림만을 뜻하는건 아니고, 그냥 어떤 컷과 컷이 붙었을 때 느껴지는 묘한 충격 같은거요.

 

그런게 없다면 굳이 만화를 영화로 바꿀 필요도 없자나요.

 

'정의로운 검사'에 대한 로망도 이정도면 좀...너무하다 싶기도 하고

 

근데 제 옆에 앉아 있던 분(모르는 사람)은 너무 재밌었다 그러고 원작을 재밌게 읽은 제 친구는 원작에 비해 실망스럽다더군요.

 

영화가 좀 취향을 타는건가 싶기도 하고.

 

원작을 찾아서 보고 다시 생각을 정리해 보고 싶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5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59
2187 이글루스 사고 [12] 에어 2010.07.05 3878
2186 [AK100]구로사와 아키라 기획전 이모저모 [1] 룽게 2010.07.05 2264
2185 내가 어딜 가도 사람운은 있는 편이라고! [15] 남자간호사 2010.07.05 3711
2184 쫌 귀여운 애니메이션 소개 [5] 빛나는 2010.07.05 2978
2183 [고전자료&뒷북] 소년탐정 김전일의 법칙 [3] setzung 2010.07.05 2498
2182 이거이거 앵두 맞죠?!!!!! [16] 아.도.나이 2010.07.05 4001
2181 '연출의도' 혹은, '작가의 말'에 대한 칼럼. 차차 2010.07.05 2191
2180 간미연 [5] 가끔영화 2010.07.05 4646
2179 개인적인 신변잡기 [8] 愚公 2010.07.05 3509
2178 식곤증이 없는 세상 ㅠ [6] 장외인간 2010.07.05 2316
2177 여자 혼자 동남아 패키지 여행 가도 괜찮을까요? [10] 앵두 2010.07.05 5117
2176 지산 락 페스티벌 가시는 분들. 서양배 2010.07.05 2171
2175 저도 고양이 얘기를 해보고 싶네요 [16] 피로곰 2010.07.05 3422
2174 李XXX "친인척.권력형 비리 용납않을 것" [14] chobo 2010.07.05 2883
2173 [듀나인] 불교이해나 사찰미술의 이해에 좋은 책을 추천해주세요 [3] EOTT 2010.07.05 2267
2172 뱅갈냥이, 호란이를 소개합니다. [14] 버드아이스 2010.07.05 4897
2171 도대체 왜 영화(외화) 제목을 따라 드라마나 국내영화 제목을 짓는 거지요? [16] 빠삐용 2010.07.05 2832
2170 폴버호벤의 로보캅..... [12] 디나 2010.07.05 3288
2169 구분이 가지 않아요. [9] 빠삐용 2010.07.05 2851
2168 특제커피 들어보셨나요 [3] 가끔영화 2010.07.05 21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