빕스에서 사라진 연어..

2010.06.07 12:53

Spitz 조회 수:9703

 

 밑에 패밀리 레스토랑 얘기를 보고 생각이 났는데..

 

 빕스에서 연어가 사라지고 폭립으로 바뀌고 있는데..

 

 이 방향이 마음에 드세요? 얼마전에 가서 먹어보니 괜찮긴 했지만, 동행은 별로 안 좋아하더라구요.. (연어파라..)

 

 글고보면 연어때문에 빕스에 가던 분들은(아마도 여자분들?) 별로 안 좋아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 말이죠..

 

 대신 연어 샐러드라는게 생기긴 했는데, 집어오려고 보니 연어가 별로 안 보이더군요. 아마 사람들이 연어만 쏙 빼가는듯;;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247
582 타블로 사건을 보면서 느낀점.. [4] 죠 죠 2010.06.11 5035
581 MS 오피스 라이브 사용해 보셨나요? [3] wadi 2010.06.11 3090
580 이광재,'제가 돈 안받았죠?', 박연차 '예' => 뇌물수수 유죄 징역 6개월, 도지사 직무정지 [11] tigertrap 2010.06.11 4539
579 윤아의 소개팅 (플짤 재중) [1] 2010.06.11 4596
578 타블로의 인터뷰 [28] soboo 2010.06.11 6844
577 요즘 가요계에 잘 나가는 혼성 그룹 있나요? [8] DH 2010.06.11 3804
576 씨네21 개봉영화 별점평 [8] fan 2010.06.11 4344
575 최근 논란을 보고 느낀 [27] 메피스토 2010.06.11 3911
574 '화제가 되고 있다'를 대체할수 있는 표현은? [8] 듀게잉여 2010.06.11 3306
573 요즘 소설 뭐 읽으세요? [18] 깡깡 2010.06.11 4352
572 [듀나인] 투웨이케잌 추천? [4] 산호초2010 2010.06.11 3296
571 평생 직장 같은 건 안 다니려고 했는데... [10] 차가운 달 2010.06.11 5657
570 제목을 클릭, 본문을 열어도 본문 작성시각을 알 수 없군요.(냉무) [2] 고인돌 2010.06.11 2734
569 파우스트 상 응모 원고 코멘트[일본 문예지] catgotmy 2010.06.11 2865
568 쓸쓸함의 주파수 - 오츠 이치 [3] catgotmy 2010.06.11 2792
567 이번 일로 타블로가 대단한 사람이라고 느껴졌습니다. [16] mongting 2010.06.11 8640
566 안톤 체홉의 연극 "벚꽃동산" 감상기... [2] pennylane 2010.06.11 2936
565 덥네요. 모기. 청계천 퍼레이드 [2] gluestick 2010.06.11 2789
564 고렌 임즈 형사 더 이상 못보는 건가요? [4] 강건너 불 2010.06.11 3426
563 대면식에서 인상적인 자기 소개 방법 [7] 스팀타월 2010.06.11 68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