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그냥 식단 공개

2010.06.24 01:29

푸른새벽 조회 수:4412

 

 


홈플러스에서 사온 호주산 냉장육.
1만5천원 정도에 400g 좀 넘네요. 딱 두 번 먹을 양.



요런 등심이 세 덩이. 일단 두 덩이는 허브소금으로 밑간.



같이 구워먹을 버섯과 마늘.
홈플러스는 자주 안가는데 다른 곳 보다 싸고 제품도 다양한 것 같더군요.
무엇보다 수입 맥주 코너가 개념.



상추도 저렇게 플라스틱 용기에 들어 있는데 1+1



고기 굽는 소리가 세상에서 제일 좋아요. 흐흐...



치익~ 소느님의 영혼이 승천하는 중.



요건 소금 친 거.



치이익~


아흑...ㅠㅠ



한 쌈 하실레예?



사실 소고기는 그냥 기름소금에 찍어 먹는 게 최고죠.



버섯도 구웠습니다.



잔 행사 하길래 낼름 집어 온 밀러와 함께 먹었습니다.


홈플러스 또 가고 싶네요.

아무래도 저는 마트홀릭. ㅋㅋㅋ

 

 

 

 

---------------------------------

 

1년에 한 번 소고기 구워 먹는 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2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95
1941 [음악] Planet of ocean - 바다, 알려지지 않은 세계(NHK스페셜) 메인테마 [6] 01410 2010.07.01 2203
1940 당신의 traveling song 은 [2] 가끔영화 2010.07.01 1938
1939 여러 가지... [9] DJUNA 2010.07.01 3511
1938 실온에서 유통기한이 긴 가공식품들... [2] 29일 2010.07.01 3547
1937 Albums of (the first half of) The Year [2] kilroy 2010.07.01 2118
1936 스플라이스: 혹은 일일연속극 "드렌의 유혹" (결말 스포일러 있음.) [6] mithrandir 2010.07.01 4022
1935 손으로 쓴; 일기장을 완벽하게 없앨만한 방법 좀.. [22] hicStans 2010.07.01 3589
1934 (질문)왜 회원정보에 연도가 다 똑같나요? [6] 전기린 2010.07.01 2963
1933 “천안함 스모킹 건 '1번' 글씨, 국내 문구업체 매직 성분과 동일” [9] 바오밥나무 2010.07.01 3804
1932 [비키니인증샷] 이라고 쓰면 대박나려나.. [47] 러브귤 2010.07.01 8373
1931 순대 [9] 가끔영화 2010.07.01 4588
1930 업무일지 쓸 만한 아이폰 어플 있을까요? [3] 어라라 2010.07.01 3563
1929 [고민] 기분 참 그렇네요. [2] 익명익명익명 2010.07.01 3780
1928 [질문] 정신병원이 주제인 영화 [18] 7월9일 2010.07.01 2814
1927 듀나 인) 경제 관련하여 관심이 생겼습니다.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8] 이미존재하는익명 2010.07.01 3794
1926 [질문]훈제닭가슴살 먹어 보신 분? [24] 전기린 2010.07.01 4033
1925 다음 나도만화가에 앞으로 엄청날 것 같은 작품이 올라오고 있네요. [11] @이선 2010.07.01 3889
1924 오랜만에 하얀 드레스를 입은 안젤리나 졸리 [8] 보쿠리코 2010.07.01 3944
1923 이클립스 - 게임 [2] 날다람쥐 2010.07.01 3886
1922 요새 그림에 꽂혔어요. [2] Ostermeier 2010.07.01 41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