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게게게의 아내..

2010.06.25 01:21

hwih 조회 수:3210

요즘 한창 보고 있는 일본드라마인데,

일본 요괴의 아버지(?)이자 외팔이 만화가로 유명한 미즈키 시게루의 아내가 주인공인 드라마에요.

(만화가를 주인공으로 해봐야.. 매일 앉아있는 것 밖에 안 나오겠죠..;)


일일드라마라서 길기도 깁니다만..

가뜩이나 일본어는 반 정도 알아들을까 말까인데 사투리 때문에 자세한 파악이 안 되네요.

하지만 관심 있는 이야기라 그런지 대충 알아들으면서 보고는 있는데..(짧기도 짧고..)


대체 언제 성공하는거야.. 라면서 보고 있다보니 지치네요..;


지금 보는 부분이 쇼와38년(1963)..

미즈키 시게루가 고단샤에서 상 탄 게 쇼와40년(1965).


성공하려면 아직 2년이나 남았구나, 하는 생각이 들면서 한숨만...


미즈키 시게루의 만화는 bs망가야화에서 소개하는 것만 대충 보고

실제 작품을 본 적은 없는데.. 그래도 유명한 만화가니까 저 고생도 끝이 나겠지? 하면서 보고는 있는데.. 끄음...


그와중에 주인공 부부는 겨우겨우 쥐똥만한 원고료로 먹고살아가나 하는데

동경올림픽 시작하느라 여기저기 사회정비에 바쁘고

덕분인지 만화 타파의 목소리는 드높아지면서 불안감 가중하고...


희망도 없는 가난과 핍박의 와중에 꿈을 놓치않고 애까지 낳아 기르며 살아가는 부부의 모습을 보고 있자면

대단하다는 생각과 동시에 거참 미련하달까.. 아니 역시 대단하달까...


혹시 외팔이 만화가의 인생이 궁금하다거나 일본 근대 이야기 좋아하시는 분은 한 번 보시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NHK에서 해주는데 (그러니까 '월드프리미엄') 본방은 아침 8시지만 낮 12시반 쯤에 한 번, 밤 12시반 쯤에 또 한 번 해주네요.


소개를 위해서라도 조금 더 자세히 적고는 싶지만 글로 잘못 전달하면 이건 끝간데없이 막장인 가장으로 오해할 수도 있는 부분이라..;;


음.. 근데 찾아보니 9월달까지 하는군요..; 3월부터 시작해서 지금 76횐가 그런데 125부작...

뭔가 잘못 시작했구나, 하는 느낌도 드네요..;


하여간 제발 성공하면서 끝났으면 좋겠어요.



-

아기가 귀엽습니다. 극중 크는 속도가 빨라서 어떻게 될지 모르겠는데.. 묘하게 닮은 아기, 닮은 아역을 구했구나 싶기도 하고..

(너무 닮아서 처음엔 실시간으로 크는거임? 이라는 말도 안 되는 생각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2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95
1941 [음악] Planet of ocean - 바다, 알려지지 않은 세계(NHK스페셜) 메인테마 [6] 01410 2010.07.01 2203
1940 당신의 traveling song 은 [2] 가끔영화 2010.07.01 1938
1939 여러 가지... [9] DJUNA 2010.07.01 3511
1938 실온에서 유통기한이 긴 가공식품들... [2] 29일 2010.07.01 3547
1937 Albums of (the first half of) The Year [2] kilroy 2010.07.01 2118
1936 스플라이스: 혹은 일일연속극 "드렌의 유혹" (결말 스포일러 있음.) [6] mithrandir 2010.07.01 4022
1935 손으로 쓴; 일기장을 완벽하게 없앨만한 방법 좀.. [22] hicStans 2010.07.01 3589
1934 (질문)왜 회원정보에 연도가 다 똑같나요? [6] 전기린 2010.07.01 2963
1933 “천안함 스모킹 건 '1번' 글씨, 국내 문구업체 매직 성분과 동일” [9] 바오밥나무 2010.07.01 3804
1932 [비키니인증샷] 이라고 쓰면 대박나려나.. [47] 러브귤 2010.07.01 8373
1931 순대 [9] 가끔영화 2010.07.01 4588
1930 업무일지 쓸 만한 아이폰 어플 있을까요? [3] 어라라 2010.07.01 3563
1929 [고민] 기분 참 그렇네요. [2] 익명익명익명 2010.07.01 3780
1928 [질문] 정신병원이 주제인 영화 [18] 7월9일 2010.07.01 2814
1927 듀나 인) 경제 관련하여 관심이 생겼습니다.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8] 이미존재하는익명 2010.07.01 3794
1926 [질문]훈제닭가슴살 먹어 보신 분? [24] 전기린 2010.07.01 4033
1925 다음 나도만화가에 앞으로 엄청날 것 같은 작품이 올라오고 있네요. [11] @이선 2010.07.01 3889
1924 오랜만에 하얀 드레스를 입은 안젤리나 졸리 [8] 보쿠리코 2010.07.01 3944
1923 이클립스 - 게임 [2] 날다람쥐 2010.07.01 3886
1922 요새 그림에 꽂혔어요. [2] Ostermeier 2010.07.01 41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