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news.nate.com/view/20100621n12483?mid=c0202

 

이 가게 사장님도 한 가지 배달 주문 공략법을 전수해 주셨다. 이 사장님은 이렇게 말했다. “양념 반 후라이드 반 주문이 바로 모든 손님을 슬프게 하는 주범이죠. 가장 빠르게 조리할 수 있는 게 후라이드 치킨인데 반반씩 해달라는 손님이 많으면 그만큼 조리 속도도 느리고 주문이 밀릴 수밖에 없어요. 아마 몇몇 가게들은 이날 반반 주문을 받지 않는 걸로 알고 있어요.” 우리 인간적으로 이날만큼은 양념 반 후라이드 반 시키지 말자.

마지막으로 한 가게를 더 찾았다. 일본과 네덜란드전이 막 끝나갈 무렵 찾아간 이곳은 사장님이 자리에 없어 홀 서빙을 하는 종업원과 대화를 나눴다. 종업원도 물론 주문 요령에 대해 한 마디했다. “괜찮으시다면 배달 주문보다는 직접 가게에 들러서 치킨을 가져가시는 것도 좋습니다. 배달원의 수가 한정돼 있어 빠르게 모든 손님 댁을 방문하기에는 버겁거든요. 가까운 집 앞 치킨집에 주문을 하고 시간에 맞춰 확인 전화를 한 번 한 뒤 방문하시면 ‘전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습니다.” 좋은 방법이었다. 살짝 귀찮기도 하지만 그래도 축구와 치킨을 함께 즐길 수 있다는 데 이 정도 못할 것도 없었다.

 

(중략)

 

 

 

"님 반반무 매너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5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7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15
1614 소문난 잔치에 먹을게 없다지만 - 잉글랜드 vs 독일 퓨리뷰? [9] soboo 2010.06.27 2870
1613 SBS 중계의 문제점 (BBC 오프닝영상 자동재생) [11] 푸른새벽 2010.06.27 3365
1612 이걸 보니 경각심이 듭니다-스물넷, 준비되지 않은 결혼- [30] 다크초코 2010.06.27 8836
1611 이번 월드컵에 가장 마음에 안들었던 점.. [2] 동글 2010.06.27 2376
1610 고시 통과했어요. [9] 새옹지마 2010.06.27 2738
1609 대망의 첫 글입니다! [5] kiwiphobic 2010.06.27 1683
1608 안녕하세요. 가입인사에요~ [11] 낭만희망 2010.06.27 1926
1607 토익은 대박달이 아니었던가 봅니다 ㅜㅠ [5] 29일 2010.06.27 3335
1606 프랑스와 다른 나라, 그리고 우리나라 애국가. - 근데 애국가를 굳이 바꿀 필요 있을까요. [11] 01410 2010.06.27 4879
1605 (바낭) 레고와 큐브릭 그리고 옥스퍼드블럭, 캡콤.. [1] hwih 2010.06.27 2613
1604 처음으로 제대로 본 월드컵 [8] 이사무 2010.06.27 2421
1603 허정무는 왜 욕을 먹나요? [18] 각개격파 2010.06.27 4315
1602 비온 뒤 맑은 공기 신나는 일요일 아침 [3] 크리스틴 2010.06.27 2161
1601 한국팀 마지막 경기, 아쉬웠던 부분들 [4] 로이배티 2010.06.27 2623
1600 이번 월드컵 - 한발짝의 전진이 이렇게나 힘들다니.... [3] 디나 2010.06.27 2602
1599 한국가수와 미국가수의 근본적인 차이 [11] 사과식초 2010.06.27 4967
1598 정신적인 압박감이라는게 [1] 산호초2010 2010.06.27 2784
1597 가나 : 미쿡 [6] Aem 2010.06.27 3106
1596 한국-우루과이 전 해외 사이트 평점 모음 [4] agota 2010.06.27 4817
1595 비쇼베츠? [5] nishi 2010.06.27 29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