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는 막걸리의 계절입죠.

2010.06.16 02:18

푸른새벽 조회 수:3110



언젠가 비오던 날 먹었던 국순당 생막걸리와 부추전입니다.



국순당 생막걸리는 막걸리 붐을 타고 생겨난 제품.
막걸리는 각 지역별로 조그만 주조장 제품이 주류였고 큰 회사는 
서울 탁주 조합 정도였는데 언젠가부터 막걸리 붐이 일자 
대기업들이 뛰어들어 다양한 제품들이
나오는 중입니다.
덩달아 막걸리의 질도 함께 올라가고 있기 때문에 주당들에겐 반가운 일.

막걸리는 원래 쌀로 빚는 술이지만 싸게 만들려다보니 얼마전까지만해도
거의 대부분이 밀가루 원료로 만들어진 질낮은 막걸리였습니다.

하지만 막걸리 붐과 함께 대기업이 막걸리 시장에 뛰어들면서
원래대로 쌀로 빚은 막걸리 제품이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국순당 생막걸리도
비록 수입쌀이긴 하지만 쌀 100%로 만들어진 제품입니다.
이전의 밀가루 함량이 높은 제품에 비해선 확실히 깔끔한 맛이더군요.
그런 제품에 비해 가격이 조금 비싸긴 하지만 막걸리 자체가 워낙 저렴한 제품이다보니
가격 차이가 피부로 와닿진 않습니다. 국순당 생막걸리는 대형 마트에서 1000원 가량.
집 앞 슈퍼에선 1100원 정도 하더군요. 용량은 750ml.




부추전.
부추 가득, 오징어, 청양 고추 썰어놓고 부쳤습니다.



요건 좀 더 노릇하게.



비 오는 날에 부추전 한 장에 막걸리 한 병이면 딱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9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5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38
1187 이제 뱃살 감추면 욕 먹는 추세군요 [4] 가끔영화 2010.06.21 4820
1186 이제 게시판 잘 돌아가도 어제와 별 다를게 없군요 [4] 가끔영화 2010.06.21 2364
1185 하루키 세계와 저의 어긋남. (스포일러 有) [17] catgotmy 2010.06.21 3784
1184 [약간 19금 실화 호러] 어젯 밤... [8] Mk-2 2010.06.21 5252
1183 카드를 잘라라?, 카드 영업, 묘하게 따라다니는 불편함 [2] DH 2010.06.21 2605
1182 한화의 섹시가이 전근표 [3] 달빛처럼 2010.06.21 2989
1181 오랫만의 연락 [3] bogota 2010.06.21 2191
1180 이나영 - 비 <도망자> 촬영 스틸 [14] fan 2010.06.21 5166
1179 영화 '여왕 마고'와 뮤지컬 '앙주' [1] 노을 2010.06.21 2478
1178 매실이 익은 것이 살구인가 [9] 렌즈맨 2010.06.21 4167
1177 TOP - turn it up 뮤직비디오 [19] fan 2010.06.21 3353
1176 걸그룹 MV두어개 [7] 메피스토 2010.06.21 2786
1175 전국 살려줘 노래자랑 (자동재생, 소리조심) [8] wadi 2010.06.21 3291
1174 우리은행 4천억대 금융사고 발생 [1] Apfel 2010.06.21 4418
1173 [바낭] 회사란 참 안좋은 것 같아요. [8] 클로버 2010.06.21 3603
1172 [듀나인] 참..쓸데없는 궁금함 [7] 찰람발람 2010.06.21 2422
1171 영화 촬영장소로 집 하루 대여해주실 분 찾습니다. [9] 변태충 2010.06.21 4706
1170 안젤리나 졸리 <솔트> 공식 포스터 [9] morcheeba 2010.06.21 4043
1169 북한이 44년전 설욕을 할까요 [2] 가끔영화 2010.06.21 1958
1168 동물 만화 주인공들은 이름과 성의 머릿글자가 같네요. [15] 도너기 2010.06.21 346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