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를 보았다가 불편한 이유

2010.08.13 02:32

ingenting 조회 수:3618


'악마를 보았다'는 리얼한 살인과 강간을 연출한 작품입니다.

이 영화에 퍼져있는 현실은 강간과 살인의 리얼함을 보태줄 뿐 그 이상의 현실감각은 도저히 느낄 수 없었어요.

고로 이 영화는 강간과 살인을 즐길 수 있게 열심히 만들어졌다고 봅니다. 특히 강간씬은 극의 효과에 비해 너무 오바스러워서 더 그렇게 생각해요.

교복입은 여학생이나 간호사를 강간하고, 남의 마누라를 범하는 것이 남성판타지라며 영상물로 즐길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여기에 출연한 여배우부터 관람하는 관객까지 이 변태취향을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은 많진 않을 겁니다.


영화가 때깔이 좋다거나 연기가 좋다는 건 어느정도 인정합니다.

제가 혐오스러웠던 것은 변태취향이에요.

마치 김지운씨는 저같은 사람을 보고, 애송이취급을 하며 즐거워할 것 같다는 생각마저 드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20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79
5620 열대야를 웃음으로 승화해봅시다 [8] Neverland 2010.08.19 2602
5619 코엑스 간만에 갔습니다.. [4] Apfel 2010.08.19 2418
5618 이거 남자도 가능한가요?? [19] 서리* 2010.08.19 4244
5617 [듀9] 국경과 인종의 벽을 허물고 사랑에 빠진 남녀가 나오는 영화 뭐가 있을까요?? [51] 빛나는 2010.08.19 2737
5616 이스터 에그를 발견했습니다! [6] 외팔이 2010.08.19 3201
5615 [간만에 건프라] 묵은 프라탑을 정리하기 시작했습니다. [4] 페리체 2010.08.19 2112
5614 한희정씨는 요즘 뭐하시는지... [5] moonfish 2010.08.19 3037
5613 임수정, 이병헌 [10] DJUNA 2010.08.19 5037
5612 여러 가지... [7] DJUNA 2010.08.19 3566
5611 [듀게IN] 고상한 어머니를 위한 영화 추천좀.. [17] 주근깨 2010.08.19 2560
5610 애플에서 제 돈을 훔쳐갔어요... [7] 주근깨 2010.08.19 3046
5609 기독교 개신교 개독 [10] catgotmy 2010.08.19 3361
5608 이것저것.. 있던 일들.. [11] 서리* 2010.08.19 2148
5607 소녀시대 수영 얼굴 [9] 사과식초 2010.08.19 7382
5606 이유리가 결혼하는군요. [21] DJUNA 2010.08.19 7298
5605 초초바낭) 왜 아이들은 버스 출구 앞에 딱 서있는 것인가? [11] 지루박 2010.08.19 2891
5604 병영체험도 웃기고, 기업연수도 요새는... [8] 기타등등 2010.08.19 3687
5603 [펌] 초간편 레시피 - 고사2 [1] 아.도.나이 2010.08.19 2366
5602 검은개에서 하얀개로 변한 소니아.flv [8] r2d2 2010.08.19 2617
5601 (벼룩)빈티지마틴3홀240사이즈~ yorkequai 2010.08.19 22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