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포드가 준비한 신의 한수?

2010.06.12 12:01

걍태공 조회 수:7205

"니들 얼간이설"을 마지막으로 타블로에 대한 얘기는 안 쓴다고 하고서,  이런저런 이유로 이틀간 술독에 빠져있다 나와보니 이미 상황은 종료된 것처럼 보이네요.


타블로가 준비한 신의 한수인지, 스탠포드에서 수많은 문의가 들어가서 귀찮았는지....... 스탠포드 대학에서 아예 웹사이트에다 "다니엘 선웅 리는 스탠포드 에서 학석사를 받은거 맞으니까 고만 좀 해라"는 공문을 올려놓았네요. 아침에 커피 마시면서 보다가 웃겨서 급뿜했습니다. 짜증이 읽히는 공문은 처음이었거든요.


아래는 스탠포드 웹사이트에 올라온 안내문 링크 (PDF 파일입니다):


http://ucomm.stanford.edu/news/Verification.DanielLee.pdf


To Whom It May Concern:


Daniel Seon Woong Lee entered Stanford University in the Autumn Quarter of 1998-99 and graduated with a BA in English and an MA in English in 2002. Any suggestions, speculations or innuendos to the contrary are patently false. Daniel Seon Woong Lee is an alumnus in good standing of Stanford University. It is important to us that this information be clarified so that Daniel Seon Woong Lee’s good name — and the good name of Stanford University — are restored.


Sincerely,
Thomas C. Black
Associate Vice Provost of Student Affairs
And University Registrar
Stanford University


영어를 모르거나 반대로 해석하실 분들을 위해서 친절하게 번역해드리겠습니다 (네, 토요일 아침이라 한가합니다):


"다니엘 선웅 리는 98-99학년 가을 학기에 스탠포드 대학에 입학하여, 2002년 영문학 학사 및 석사 학위를 취득하여 졸업하였습니다. 이 사실에 반하는 의견, 추측, 조롱 등은 모두 명백한 거짓임입니다. 다니엘 선웅 리는 스탠포드 대학의 명예로운 동문입니다. 이 정보가 확실히 밝혀져 다니엘 선웅 리와 스탠포드 대학의 명예가 회복되는 것은 저희에게 중요한 일입니다."


이런식으로 웹사이트에 짜증섞인 글을 올릴 정도인 걸 보면 스탠포드에도 꽤 많은 문의가 들어갔었나 봐요. :)



아직도 안드로메다에 사는 분은 "스탠포드 웹사이트 해킹설", "다니엘 선웅 리 동명이인설"이 아직 증명되지 않았다고 하겠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884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8443
863 북한이 브라질에 무수히 깨지기를 바랄까요 혹시 이기기를 바래볼까요 [17] 가끔영화 2010.06.15 3007
862 타블로 씨의 일을 보고 든 짧은 생각.. [14] 2010.06.15 4462
861 박지성 박신양 [4] 가끔영화 2010.06.15 3619
860 이번 한겨레신문 '놈현' 사건에 대한 유시민의 태도에 대해서...... [65] 칸막이 2010.06.15 4660
859 [이어쓰기 소설 1~7] <돌아온 탐정 장광삼-1> [9] 셜록 2010.06.15 2451
858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노래 [3] 빛나는 2010.06.15 2429
857 [듀나인] 서유럽일주 (스위스VS스페인, 남프랑스의 매력이란? 이탈리아에는 낡은 것밖에 없는가 外) [7] 불별 2010.06.15 3896
856 수련회에 등장한 김연아 개인기 [13] cc 2010.06.15 4553
855 [뉴스] KB금융지주 어윤대 회장 내정 [1] 조이스 2010.06.15 2572
854 이사아닌 이사 [4] 남자간호사 2010.06.15 2514
853 사고 싶은데 망설이는 책 소개해 봐요. [19] 빠삐용 2010.06.15 3608
852 [듀나iN] 강남역 근처 공부하기 좋은 카페? [4] OPENSTUDIO 2010.06.15 3635
851 여름 하면 떠오르는 영화. [20] 옥수수가 모르잖아 2010.06.15 3228
850 아직도 이런 일이 있네요 참 [4] 감동 2010.06.15 2966
849 한겨레가 1면 사과를 했네요 [11] RoyBatty 2010.06.15 5340
848 [듀나인] 이탈리아 여행 [27] 날다람쥐 2010.06.15 3697
847 대낮부터 연애바낭 [7] 문피쉬 2010.06.15 3348
846 혹시 이 동영상 아시는 분? [4] 홍학양 2010.06.15 1937
845 두가지... [4] 사람 2010.06.15 2130
844 영화하는 사람에게 히문이란? 행인3 2010.06.15 231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