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결과적으로 받는 총액이 더 늘어날 수 있다면 대부분은 그렇게 할 것 같은데, 별로 안좋은 조건, 예를 들면 이런 형태라면 말이죠.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기존       1억      1억     퇴직

변경       5천      5천       5천     5천    퇴직

 

젊은 나이 말고, 정년퇴직을 전제로요. 같은 돈 받고 정년을 2년 더 늘려주는 효과인거죠. 이른바 '임금피크제'를 두고 정부와 회사측이 원하는 모델은 인건비는 이렇게 굴리면서, 전직원 말고 2년 더 쓰고싶은 직원에게만 선택적으로 적용하는 것인듯 합니다.

 

직원으로서는 받을 돈은 어차피 2억인데, 이걸 2년동안 받느냐, 4년동안 받느냐의 차이만 있는거죠. 화폐의 시간가치만 생각하면 볼 것도 없이 반대해야하는데, 고령화사회가 되다보니 이렇게라도 ‘현직’에 오래 있기를 원하는 사람들도 있는 것 같아요.

 

글쎄요. 저로서는 2013년이나 2014년에 자식이 결혼해서 그동안 이 회사에서 뿌려놓은 축의금을 다 회수해야 한다, 혹은 대학등록금을 다 대주는 회사인데 아이가 2014년까지 대학을 다닌다, 뭐 이정도 이유가 있지 않으면 싫어요. 그냥 2년 더 현직에 있고 싶다는 생각은 현재로서는 없거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38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518
4066 이 케잌들은 차마 먹을 수가 없네요. [12] 스위트블랙 2010.07.31 4189
4065 이 정도를 갖춘 사람이라면..? 2 [10] 무명소졸 2010.07.31 3763
4064 '솔트' 보고왔어요 / 욕나오는 광고 [1] 빠삐용 2010.07.30 2346
4063 태호가 아주 예쁜 여자친구도 있네요. [2] niner 2010.07.30 4316
4062 바낭 글 [14] 01410 2010.07.30 2503
4061 아래 듀게 솔로 현황 설문결과를 보다가 재밌는 사실 발견 [4] 푸른새벽 2010.07.30 3922
4060 오늘 청춘불패... [61] DJUNA 2010.07.30 4850
4059 에미넴의 love the way you lie 해석 [5] catgotmy 2010.07.30 5401
4058 임권택 전작전 포스터. 8월 12일 ~ 10월 3일. [15] mithrandir 2010.07.30 1860
4057 이 쯤에서 적절한 <가끔영화 선집> 링크 (그저 링크만) [5] 세상에서가장못생긴아이 2010.07.30 2080
4056 the swimmer란 오래된 미국 영화에 대해 아시는 분 (질문에 줄거리 포함) [3] 안녕핫세요 2010.07.30 2717
4055 게시판 바로가기는 어떻게... [2] theforce 2010.07.30 1569
4054 세트 포인트, 무기력감 [4] sophie 2010.07.30 1634
4053 내 얼굴에 상콤하게 내려 앉던게 맹독성 농약 wadi 2010.07.30 2008
4052 더운 밤, 웃어 봅시다. MB "우리 정부 출발부터 도덕적으로 깨끗" [9] chobo 2010.07.30 2146
4051 에일리언 앤솔로지 블루레이 세트 알 버전 특별판 [6] DJUNA 2010.07.30 2179
4050 아래 동대문구 글과 사진들을 보다가... 종암동 사진 [4] 01410 2010.07.30 2555
4049 옥희의 영화 시놉시스, 그리고 자다가 깨는 사람 나오는 영화 속 장면 질문 [6] DJUNA 2010.07.30 2677
4048 리플이 전 보다 인색해졌단 생각이 들어요 [23] 가끔영화 2010.07.30 3528
4047 여러 가지... [7] DJUNA 2010.07.30 273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