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트 포인트, 무기력감

2010.07.30 22:37

sophie 조회 수:1637

한동안 의욕 충만-> 적극적인 노력-> 그에 따르는 성취감 획득의 나날을 보냈어요. 힘든 면도 있었지만 제가 원하는 제 모습에 다가간다는 뿌듯함도 있고 주변 사람들의 칭찬도 받는 나날이었죠.

 

하지만...어떤 일을 계기로 제가 스스로에게 가지는 불신감이 다시 저를 사로잡았고 저는 의욕 상실-> 노력 포기-> 예전 상태로 급격히 돌아감-> 대인 기피라는 악순환의 늪에 빠져들고 말았어요. 그리고 지금은 무기력과 우울함의 절정으로 손 하나 까딱하는 것도 싫을 지경이네요. 그리고 억울하단 생각이 들어요. 제가 원하는 무언가를 얻기 위해서 노력을 하는 것은 그토록 쉽지 않았고 노력이 필요했는데, 제가 벗어나고픈 모습으로 돌아가는 것은 참으로 한순간이네요. 제 몸에 내장된 세트 포인트가 있어서 전 아무리 해도 그걸 벗어날 수 없는 것 같아요. 그것이 몸무게건, 인간관계건, 생활에서의 즐거움이건 어떤 상황을 의지로 향상시킨다는 것은 한없이 부자연스러운 일일뿐듯해요. '네가 아무리 노력해서 얻은 것이라도 그것은 네 스스로의 원래 모습을 인정하지 않고 억지로 만들어낸 것 뿐, 네가 조금이라도 방심하면 넌 원래의 상태로 돌아가게 되어 있어.'라고 누군가 속삭이는 듯하네요.

 

사실 가장 바꾸고 싶은 건 '여기보다 어딘가에'서 '내가 아닌 누군가가'되고 싶은 성향을 고치는 것이 아닌가 싶을 때도 있어요. 제가 가진 것에만 초점을 맞추어서 범사에 감사할 수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꽤 풍요로울 수 있을지 모르는데, 전 그게 안되는 성향이거든요.

 

여하튼, 지금은 무기력과 우울의 한가운데,  의욕 증강제 내지는 무기력 탈출제 내지는 우울감 감소제 같은 것이라도 있었으면 좋겠다 싶은 나날들이에요. (그렇다고 항우울제를 복용할 생각은 없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92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02
4412 김C 인터뷰 - '당신을 위해 만든 것 아니니 드시던 술이나 계속 드시라' [10] soboo 2010.08.04 7946
4411 실직했는데 고시는 합격했어요. [10] ingenting 2010.08.04 4569
4410 일본 꼬마 여배우 [5] 야옹씨슈라 2010.08.04 3398
4409 불고기란 쉬운거구나!! >_< [11] 톰티트토트 2010.08.04 3767
4408 소지섭이요 [8] 사람 2010.08.04 3714
4407 김지운 감독의 다리 페티쉬 [20] catgotmy 2010.08.04 9240
4406 원 세상에, 이런 액션영화가 개봉을 하는군요 [23] 메피스토 2010.08.04 3829
4405 과천현대미술관 [1] 세상에서가장못생긴아이 2010.08.04 2142
4404 메리 루이즈 파커 - [Howl] (2010) 스틸 한 장 [2] 프레데릭 2010.08.04 4850
4403 참 견디기 힘든 나날들입니다. [6] 나미 2010.08.04 4466
4402 어떤 카페를 탈퇴했어요. [16] 스위트블랙 2010.08.04 6106
4401 충격과 공포의 치즈팬더 [17] tigertrap 2010.08.04 4412
4400 둘이 사귄데요~ [6] 반달강아지 2010.08.04 7007
4399 여러 가지... [11] DJUNA 2010.08.04 5951
4398 <양동근> 와일드카드 보고나서 [5] 구름그림자 2010.08.04 2946
4397 지금부터 francis님이 개척한 듀게 한번에 들어오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3] 가끔영화 2010.08.04 8437
4396 지금 바르샤와 올스타전..(2:1). 시작 1분만에 최성국 골이 터졌는데... ,이동국 방금 골 넣었네요, 메씨 동점골. [7] nishi 2010.08.04 2220
4395 아무도 샤이니 이야기를 안 하길레.. [13] art 2010.08.04 6067
4394 오늘 있었던 일... [1] Apfel 2010.08.04 1483
4393 잡담들 [2] 메피스토 2010.08.04 16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