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별로 기대치를 안 높이고 가서인지, 나름 즐겁게 봤어요. 감정 과잉하지 않아서 좋았고요.


그런데 새삼 제시카 알바가 주연이었던 <다크 엔젤>이 얼마만한 포텐셜을 가진 미드였던가 싶어 안타까워지네요. 쯥.

(스포일러 흰글씨 처리)



메가박스 들어가는데 에스컬레이터 앞에 뭔 광고판을 세워놨더군요.

무슨 전산 학원 광고였는데 이게 참 재수없었던 게... 

졸리 툼레이더 시절 사진 따위를 붙여놓고, 졸리도 벗어날 수 없다. "도와줘요, 브래드!" 따위의 말칸을 달아놨더란 말입니다.


졸리가 '여자라는 걸 이용하는 게 아니라 한 요원으로서 활약하는 인물'이라고 소개한 이 영화 상영관 앞에서

나의 졸리님을 위험에 처해서는 남자가 도와주러 오기만을 기다리는 damsel in distress 식으로 만들어버리다니 아악 짜증이...


광고판 뒤에 그 학원 사람들만 없었어도 광고판 다 뒤집어놓고 들어갔을지도 몰라요. 흑흑.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92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01
4411 실직했는데 고시는 합격했어요. [10] ingenting 2010.08.04 4569
4410 일본 꼬마 여배우 [5] 야옹씨슈라 2010.08.04 3398
4409 불고기란 쉬운거구나!! >_< [11] 톰티트토트 2010.08.04 3767
4408 소지섭이요 [8] 사람 2010.08.04 3714
4407 김지운 감독의 다리 페티쉬 [20] catgotmy 2010.08.04 9240
4406 원 세상에, 이런 액션영화가 개봉을 하는군요 [23] 메피스토 2010.08.04 3829
4405 과천현대미술관 [1] 세상에서가장못생긴아이 2010.08.04 2142
4404 메리 루이즈 파커 - [Howl] (2010) 스틸 한 장 [2] 프레데릭 2010.08.04 4850
4403 참 견디기 힘든 나날들입니다. [6] 나미 2010.08.04 4466
4402 어떤 카페를 탈퇴했어요. [16] 스위트블랙 2010.08.04 6106
4401 충격과 공포의 치즈팬더 [17] tigertrap 2010.08.04 4412
4400 둘이 사귄데요~ [6] 반달강아지 2010.08.04 7007
4399 여러 가지... [11] DJUNA 2010.08.04 5951
4398 <양동근> 와일드카드 보고나서 [5] 구름그림자 2010.08.04 2946
4397 지금부터 francis님이 개척한 듀게 한번에 들어오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3] 가끔영화 2010.08.04 8437
4396 지금 바르샤와 올스타전..(2:1). 시작 1분만에 최성국 골이 터졌는데... ,이동국 방금 골 넣었네요, 메씨 동점골. [7] nishi 2010.08.04 2220
4395 아무도 샤이니 이야기를 안 하길레.. [13] art 2010.08.04 6067
4394 오늘 있었던 일... [1] Apfel 2010.08.04 1483
4393 잡담들 [2] 메피스토 2010.08.04 1696
4392 이정재 신작 [4] 감자쥬스 2010.08.04 300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