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꼬마 여배우

2010.08.04 23:12

야옹씨슈라 조회 수:3405

얼마전 일본에서 3살, 1살의 어린 아가들이 엄마에게 방치되어 사망한 사건이 있었죠.

 

생각난 김에 '아무도 모른다'를 봤어요

 

큰 오빠로 나온 야기라유야가 어린 나이에 큰 상을 탄 그 영화요

 

물론 그 배우는 연기나 표정에서 흡사 실화속의 그 소년인듯 싶더군요

 

 

그런데 제 눈길을 끈건..

 

비극적으로 어린 생을 다한 막내 유키 역의 시미즈 모모코라는 어린이였어요.

 

죽어버린 막내 여동생의 손을 오빠가 잡는데 아직 너무나 어린아이같은 유키의 손이 인형처럼 뻣뻣하게 굳어있는 그 씬은

 

정말 그 어떤 슬픔보다 마음이 미어져요..

 

그리고 기억에 남는 장면은 유키의 생일날 엄마가 오지 않으니 엄마를 마중하겠다고

 

올망졸망 곰돌이를 들고, 매고 신고..  오빠를 따라 나섰는데, 엄마를 기다리며 그동안 아껴 먹던 아톰 초콜릿을 '마지막 하나'구나..

 

하며 그 조그만 초콜릿을 입에 넣는 그 장면이예요.

 

보통의 그 나이대라면 좋아하는 초콜렛을 단숨에 먹어치웠을텐데,  엄마가 없는 상황에 일찍 철이 든거겠죠..

 

 

저는 대체로 그 나이대의 아이들을 좋아하지 않는 편이었어요.시끄럽고, 제 멋대로인 애들이 너무 많잖아요.

그런데 앞으로는 사랑이 필요한 나이의 어린애들을 좀더 애정을 갖고 바라볼꺼 같아요.

그 영화... 분위기는 너무도 잔잔한데.. 본 후의 감정이 참 복잡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58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813
5086 기대이하 악마를 보았다 [3] 디나 2010.08.13 3591
5085 루퍼스 웨인라이트가 내한한대요. [9] 여우난곬족 2010.08.13 2624
5084 김지운 빠의 스포일러 없는 악마를 보았다 후기 [4] lonegunman 2010.08.13 3751
5083 (바낭) 저작권 이야기가 나와서 생각난건데 '악마를 보았다'에서..(스포일러 없음) [1] hwih 2010.08.13 2630
5082 재키 브라운도 잘 보고 책도 잘 받았습니다. [6] Wolverine 2010.08.13 1848
5081 할리 베리 보그 US 9월호 화보 [6] 보쿠리코 2010.08.13 4863
5080 짝이 맞지 않는 양말 같은 날들, 진짜 프로가 된다는 건 [7] Koudelka 2010.08.13 3155
5079 (농담) '악마를 보았다'에서 진정한 악마는.. (스포일러?) [3] hwih 2010.08.13 2908
5078 신인 걸그룹GP Basic : Game 티져 [4] 메피스토 2010.08.12 2453
5077 심약한 편이신 분들을 위한 <악마를 보았다> 관람 유무 결정 가이드(?) 입니다. [20] hwih 2010.08.12 5089
5076 뒤늦게 본 <그들이 사는 세상> (스포일러) [3] sophie 2010.08.12 3153
5075 아저씨 보고 질문 (스포잔뜩있어요) [4] zaru 2010.08.12 2313
5074 악마를 보았다..나 아저씨..를 보고서 [4] 라인하르트백작 2010.08.12 2665
5073 앙드레 김 선생. [10] 01410 2010.08.12 3842
5072 [듀나인]제천영화제를 가보려는데 [1] 한소년 2010.08.12 1618
5071 구로사와 아키라의 어느 작품을 좋아하세요? [29] 로즈마리 2010.08.12 2769
5070 김인서에게 주먹을 날리는 최민식 [13] 스위트피 2010.08.12 9203
5069 [듀나인]폭력의 역사를 봤는데 과연 이 장면이 의미하는건 뭘까요? (스포 유) [12] 한소년 2010.08.12 2964
5068 오늘 내여자친구는구미호 [53] 보이즈런 2010.08.12 3151
5067 아저씨라 쓰고 원빈 찬양이라 읽는다. [5] 토토랑 2010.08.12 41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