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3&aid=0009444427

주광덕 전직 검사, 현직 자한당 국회의원이 청문회장에서 후보자가 손을 움직인 게 거짓말의 증거라고 직접 시연까지 해 보이셨네요.
저 분은 후보자 가족 증인 채택 여부로 협상할 때도 ‘표정을 보면 알 수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하신 걸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저 분이 검사시절 표정과 손동작만으로 기소한 사람이 있는지 털어봐야 하는 거 아닐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847
112796 [바낭] 건강 검진 뻘글 [21] 칼리토 2019.10.16 697
112795 이런저런 일기...(젊음과 노력, 쇼핑번개) [1] 안유미 2019.10.16 279
112794 조커 보다가 새로운 경험을 했습니다. [50] McGuffin 2019.10.16 1752
112793 요요현상, 옷을 새로 살 것인가 고민 중 [17] 산호초2010 2019.10.16 613
112792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남배우 헤어 카탈로그(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6 260
112791 [바낭] 본격 배달의 민족 잡담 [21] 로이배티 2019.10.16 888
112790 이해할 수 없는 일들 9 (판단과 평가) [7] 어디로갈까 2019.10.16 662
112789 BIFF 영화 후기- 시너님스, 도이치 이야기 [4] 보들이 2019.10.16 216
112788 조작방송 kbs의 “윤석X 배신” [1] ssoboo 2019.10.16 773
112787 디즈니+ 새 예고편의 위엄 [2] maxpice 2019.10.16 550
112786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휴먼명조 2019.10.15 405
112785 (뻘글)요즘 본 영화들(꿈의 제인) [3] 왜냐하면 2019.10.15 342
112784 (뻘글)요즘 본 영화들(미쓰백) [2] 왜냐하면 2019.10.15 298
112783 PO 2차전 SK:키움 [36] mindystclaire 2019.10.15 248
112782 [바낭] 이 게시판을 로이배티의 뻘글 게시판으로 만들어 버리고 싶군요 [32] 로이배티 2019.10.15 1215
112781 맨유 글레이저家, 지분 13% 매각 추진... 4000억 책정 mindystclaire 2019.10.15 187
112780 법무부 "검찰 특수부 축소는 국민하고 상관없엉" stardust 2019.10.15 408
112779 표창장 함부로 위조하지 마라 [3] 휴먼명조 2019.10.15 642
112778 [name]의 사직 이후 검찰 행보가 궁금하세요? [4] 휴먼명조 2019.10.15 391
112777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19.10.15 36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