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선 저는 그 어떤 대상도 조롱할 의도가 없습니다. 그냥 사건 진행되는 걸 지켜보다가 인상적이었던 댓글들을 몇개 캡쳐해봤는데요.. 관련 얘기에 지치신 분들은 다른 즐거운 글 제목을 클릭해서 이 잡다한 얘기로부터 피하시옵길.. ^^; 너도 참 쓸데없는 짓 하는구나 하신다면... 잉여~ 잉여~ 하고 울겠습니다.

 

 

 

 


얼마 안되는 시간 동안 별 소란이 다 일어났던 이번 일은 제 개인적으로는 단 한마디

 

Optional로 요약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돌아가는 꼴을 조금이라도 눈팅하신 분에겐 아마 친숙한 단어이지 않을까;;

 

 


아마 이 얘기가 나온 경위가 그 분의 석사학위논문이 있느냐 없느냐를 놓고 제3자들끼리; 실랑이를 벌이다가, 위조를 의심하지 않는 사람들이 "스탠포드 영문학 석사는 논문이 필수가 아니다"라고 얘기하고, 거기에 반론을 제기하려던 사람이 스탠포드 홈페이지의 석사요강을 해석해서 올려놓으며 퍼진 것 같은데요.
이런 해석이 돌면서 '스뎅 석사 논문 필수=학력 가짜' 주장의 근거가 됐습니다. 클릭하시면 짤이 나와요.

http://pds19.egloos.com/pds/201006/12/63/a0010463_4c12847cb03ab.jpg

 

이거 원본을 캡쳐해서 올려놨던 블로그가 폭파돼서, 다른 사이트 펌을 캡쳐했습니다.

 

저도 영어는 잘 못하긴 하는데,
못하기는 하는데...
옵셔날은 어떻게 봐도 선택 맞는 거 같은데.....?

 

 

근데 솔직히 완전히 틀렸다고 반박하진 못하겠더군요. ㅡㅡ;; 왜냐면...  제가 아는 뜻과 전혀 다른 의미로도 쓰이는 영단어가 부지기수지, 뭐 미국 대학은 커녕 여권도 없는 제가 남의 나라 사정을 알면 뭘 얼마나 알겠나 싶어서.. 그 영문학 석사요강 나온 사이트에 직접 가서 전문을 읽어봤고, 아무래도 논문이 필수라는 말은 없는 것 같은데???? 라고 생각은 했어도, 솔직히 무슨 확신 같은 걸 가질 만큼 영어실력에 자신이 없어서 무턱대고 틀렸다고 하기도 뭐하고...
이 해석을 보고 학력위조가 분명한 사실임을 느끼게 된 사람들도 있었던 것 같아요.

http://pds20.egloos.com/pds/201006/12/63/a0010463_4c128c7eb4cba.jpg

 

'더 이상 항변할 건덕지는 없다'.....

 


어쨌건 우리나라에는 영어 잘하는 사람이 많이 있고 실제로 영어권에서 유학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으니 만일 잘못된 부분이 있으면 금방 정정되겠지 했더니 아니나다를까 곧 여기저기서

http://pds20.egloos.com/pds/201006/12/63/a0010463_4c128482dc075.jpg

 

처럼 정정이 올라왔습니다. 과연 옵셔날은 선택이 맞았군요.. ㅡㅡ;;;

 

그런데 이런 정정글에 대한 반응은..

http://pds18.egloos.com/pds/201006/12/63/a0010463_4c128c7875239.jpg

 

 

마지막 댓글은.... 스탠포드 공식 홈페이지에 그렇다고 적혀있으면 입으로 직접 말한 게 되는 거 아닌가? 라는 의문도 드네요. ㅡㅡ;;;

 

 

 

그냥 이런 일을 보면서 느낀게 하나 있다면... 세상에 믿을 놈 하나 없다? ㅡㅡ;
아무리 절대적인 확신을 가지고 주장한다고 해도 그 사람이 아는 것이 사실과 다를 가능성은 언제나 있는거죠.. 이번 일에 괜히 얽혀서 잠시 욕보신 모대 교수님도 코터미널 과정에 대해 몰라서 불가능하다는 말을 했었던 거고. 본인이 미국에서 초중고 다 나오고 박사과정까지 밟고 있는데 한국에서 AP 인정되는 기관은 연세대밖에 없다, 그럼 대체 고등학교 때 딴 AP는 뭐냐고, 소름이 올린다는 글을 올린 어떤 네티즌도 SIS에 AP 제도가 있다는 것을 몰랐던 거고.

 

밝혀지지 않은 사실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점쳐보는 것은 필요한 태도겠지만... 어디까지나 가능성이라는 것이지, 확실한 건 아무 것도 없는데 앞서나가 누구를, 무엇을 비난하는 데 열을 올리는 짓은 정말로 '진실을 원하'는 사람은 하지 않겠죠.... 난 단지 진실을 원할 뿐이다, 그럴듯한 좋은 의도가 있다고 포장은 하면서 비틀린 속셈을 감추려는 구라를 알게 모르게 저 자신도 종종 치고 있겠죠. 지금 눈에 보이고 있는 것이 전부가 아니라는 걸 늘 잊지 않아야겠다 싶습니다. 괭이갈매기 울적에라는 게임이 있는데... 아니 아무것도 아니에요. --;

 

 

 

 

 

결론 : 라이프 이즈 optional.  ...문법 맞나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트위터에서 정지를 당했습니다. [34] DJUNA 2023.02.28 24769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61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5184
1114 갑자기 빨라졌어요(수정,그대로네요) 내용무 [5] 가끔영화 2010.06.20 2142
1113 BBC 2010 남아공 월드컵 오프닝 타이틀과 영국 방송사의 한국에 대한 푸대접. [2] 01410 2010.06.19 4203
1112 오늘 월드컵 [10] 어둠의속 2010.06.19 2867
1111 샤우트! 샤우트! [1] 알리바이 2010.06.19 3466
1110 오늘 있었던 일... [1] Apfel 2010.06.19 1721
1109 로널드 님 별세 [3] amenic 2010.06.19 3194
1108 급식 좀비.swf (자동재생주의) [1] carcass 2010.06.19 3353
1107 누구일까요 [1] 가끔영화 2010.06.19 2181
1106 [유령작가] 봤어요. 간단후기 (스포일러 없음) [3] 프레데릭 2010.06.19 2976
1105 전도 방법도 가지각색.. [7] 츠키아카리 2010.06.19 3106
1104 토이 스토리 3 평가가 너무 안 좋네요 [8] magnolia 2010.06.19 4438
1103 [듀나인] 이 맘 때 쯤 놀러가기 좋은 곳 Echi 2010.06.19 2207
1102 (15금) 로즈 번의 저질 뮤비 [5] magnolia 2010.06.19 3207
1101 마일리 사이러스 소동 가끔영화 2010.06.19 3054
1100 청춘불패 빅토리아 활약 모음집 [8] fan 2010.06.19 4557
1099 트위터 가입했는데 follow 할 사람이 아무도 없는 슬픔을 아실런지... [11] 연금술사 2010.06.19 3749
1098 stardust님께 공개 질의 - SBS 점유율이 무엇에 비해 낮다는 거신지요? [6] 자연의아이들 2010.06.19 3492
1097 (양도) 오늘 4시 레이디멕베스보실분 있으신가요?-양도완료 [2] 지구바다 2010.06.19 1863
1096 F5 전투기 추락.. 설마 설마 했는데 amenic 2010.06.19 3287
1095 여전히 느립니다 [5] 가끔영화 2010.06.19 254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