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는 사고방식에 영향을 끼친다는 말도 있는데...

한국에선 "죽고 싶다" "죽을래?" 같은 말을 지나치게 남용하는 것 같아요. "미치겠다" "괴로워" "혼날래?"를 대체하는 관용어죠.

특히 술을 마신 뒤 괴로움을 토로하면서 "하... 죽고 싶다, 진짜..." 이런 말 한마디쯤 안 해본 사람들 드물 것 같아요.

거기서 감정이 욱해지면 진짜로 죽는 시늉을 내보는 것이고(본심은 죽을 마음 전혀 없음) 그러다가 운 나쁘면 진짜로 죽는 거겠죠.

"죽고 싶다" 안 쓰기 캠페인이라도 했으면 좋겠어요.

 

그런데 다른 외국에서도 죽고 싶다, 같은 말을 우리나라처럼 자주 사용하나요? 제가 할 줄 아는 말이 한국어밖에 없어서^^ 물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17961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637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44265
2447 [뻘] 닭살이라는 게...그게 그렇게 녹록치가 않아 [3] 부끄러워서 익명 2010.07.08 2591
2446 여러 가지... [12] DJUNA 2010.07.08 3514
2445 홍대 앞 걷고 싶은거리가 원래 철길이었다는 거 아시는 분 계신가요? [18] 마르세리안 2010.07.08 4446
2444 전주번개공지 늦달 2010.07.08 1882
2443 차범근, "아들중에 두리만 축구를 시킨 이유는..." [3] 빠삐용 2010.07.08 5441
2442 80년대에 명화극장에서 했던 옴니버스 물인데요.. Apfel 2010.07.08 2075
2441 제가 살고 있는 도시의 인구가 머지않아 2000만명을 넘을거래요....휴.... [4] soboo 2010.07.08 2692
2440 해변gif [7] 가끔영화 2010.07.08 3044
2439 오늘 기아 예약이군요. [4] 늦달 2010.07.08 2130
2438 카라 일본팬이라는데 [6] 가끔영화 2010.07.08 4141
2437 '아저씨' 본 예고편 [2] 매카트니 2010.07.08 2370
2436 오늘 있었던 일... [7] Apfel 2010.07.08 2038
2435 (기사) 연예인 가짜 트위터 기승 [2] hwih 2010.07.08 1990
2434 원빈이 누군지 몰랐다는 새론양. [12] DJUNA 2010.07.08 5050
2433 happy birthday h!tagi 7/7 [2] catgotmy 2010.07.08 2074
2432 나르샤 - 삐리빠빠 M/V [10] 탐스파인 2010.07.08 3069
2431 오늘 [이끼] 시사회 보실분 한분 소용덜이 2010.07.08 1762
2430 여름에 읽을 만한 추리소설.. [9] color#46 2010.07.08 3403
2429 직장에서 갤럭시S 공구 추진되는 곳, 또 있나요? [7] 태시 2010.07.08 3469
2428 후덥지근한 여름날 저주 특선... Apfel 2010.07.08 16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