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earch.naver.com/search.naver?where=nexearch&sm=ies_hty&query=%EC%99%93%EB%B9%84+%EC%8B%A0%EC%83%81+%ED%84%B8%EB%A0%B8%EB%84%A4%EC%9A%94~


위 링크 들어가서 두 번째 링크에 보면 나와 있습니다.



칼로 흥한 자 칼로 망한다 그랬던가...


왜 그리 학벌에 대해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자신이 되게 컴플렉스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저게 맞다면.)


저게 사실이라면 앞으로 사태가 재미있게 굴러갈 것 같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2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033
114120 엘리베이터 고장 추락시 바닥에 닫는 순간 점프해도 마찬가지인 이유 [4] 가끔영화 2020.02.12 748
114119 [스크린 영화]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4] underground 2020.02.12 296
114118 <기생충> 오스카 작품상 수상! 어제 생애 최고의 생일이었어요. ㅠㅠ [8] crumley 2020.02.11 631
114117 [넷플릭스바낭] '피키 블라인더스' 보신 분 없으신가요? [12] 로이배티 2020.02.11 428
114116 "주디"는 너무 마음이 무겁네요 [6] 산호초2010 2020.02.11 734
114115 구충제를 한 10년만에 먹어봤습니다 [2] 하워드휴즈 2020.02.11 737
114114 논객의 울컥 [2] 어제부터익명 2020.02.11 569
114113 듀나인-자동차보험 [4] 키드 2020.02.11 278
114112 작은 아씨들 보기 전에... [4] 먼산 2020.02.11 621
114111 김범룡이 중성적인 목소리로 노래 참 잘했군요 [3] 가끔영화 2020.02.11 281
114110 오늘 오후 1시 50분 광화문 씨네큐브 "주디" [5] 산호초2010 2020.02.11 427
114109 봉준호의 수상소감 [33] Sonny 2020.02.11 2360
114108 숟가락 타임/ 빅지원 의원 [2] 수영 2020.02.11 586
114107 너는 계획이 다 있구나(수상소감, 봉준호의 계획성) [8] 왜냐하면 2020.02.11 1334
114106 이런저런 일기...(독립) [2] 안유미 2020.02.11 436
114105 집에서 티비로 아카데미 본 다송이 인터뷰 도야지 2020.02.10 728
114104 완전한 바낭- 수상 후 본 기생충 [6] 구름진 하늘 2020.02.10 1225
114103 아카데미 작품들의 상영날짜를 살펴보니 [22] 산호초2010 2020.02.10 847
114102 장첸의 생활느와르 미스터 롱 [1] 가끔영화 2020.02.10 398
114101 가장 개인적인 것이 가장 창의적인 것이다 [5] 어제부터익명 2020.02.10 16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