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쓰모토 탄생 100주년 기념으로 작년에 그의 작품을 원작으로 한 특집 드라마가 여러 편 방송된 모양입니다. 그중에 두어편을 보았는데요. 야쿠쇼 쇼지와 후카츠 에리가 출연한 "역로"라는 작품이 아주 좋네요. 기타노 다케시가 나오는 2007년판 "점과선"도 좋았지만 역로는 한단계 윗길인듯.

역로를 각색한 시나리오 작가 무코우다 구니코가 1981년에 유명을 달리 했다 하니 원작은 70년대이거나 그 이전에 쓰여진 것일 터이지만 드라마는 극중 배경을 1988년말로 바꾸어 히로히토 텐노가 죽기 직전의 뉴스를 삽입하고 텐노의 사망소식을 듣는 것으로 드라마의 끝을 맺는 등, 스토리 상의  '정년퇴직한 샐러리맨의 미처 못이룬 꿈'이라는 개인적 비극을 '쇼와 시대의 종말'이라는 시대적인 것으로 치환시키려 시도합니다.

 
머.. 한국인 입장에서 히로히토의 사망이 슬픔으로 다가오기는 어렵기 때문에 일본인들의 '한 시대의 종말'에 느끼는 애상과 우수에 공감하기는 어렵지만..  그래도 야쿠쇼 쇼지가 위스키에 취해, 죽은 샐러리맨의 인생과 자신을 비교하며 울분을 토해내는 마지막 장면은 압도적이었습니다.  그가 왜 일본 제일의 배우인지 한 순간에 이해되는 연기. 

엔딩 타이틀이 올라가며 펼쳐지는 배경화면은 전쟁 직후의 참상으로부터 경제개발로 나라가 일어서는 와중의 몇몇 역사적 장면들을 보여주는데, 우리로서도 낯설지 않은 서사입니다.  그리고 흘러나오는 그 음악. 풍부한 성량의 여성 가수가 부르는 노래의 가사는 '어두운 인생, 그래도 희망을 가져.' 류의 가사중 최강에 속하는 것이더군요. 좀 과장해서 말하자면 노래가 주는 구원이란 이런 것이다.. 하는 사례의 모범을 보여준다고나 할까.
 
이 드라마를 위해 만들어진 노래 같지는 않고, 아마 쇼와 후반기에 일본에서 유행하던 노래가 아닐까 싶은데요. 제목과 가수를 아시는 분은 좀 가르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번역된 가사는 다음과 같습니다.
=====

네가 슬픔으로
 마음을 닫았을 때
 떠올려줬으면 하는
 노래가 있어

 

 사람을 믿을 수 없어
 잠이 오지 않는 밤에도
 꼭 잊지 않아줬으면 해

 

 살아가면 되는 거야
 살아가면 되는 거야
 그래
 살아가면 되는 거라고

 

 기쁨도 슬픔도
 멈춰 서진 않아
 돌고 도는 거야

 

 너에게 감사를
 너무나 감사해
 이젠 만날 수 없는 그 사람에게
 감사를


 아직 만나지 못한 사람에게
 감사를
 오늘까지 나를
 지탱해준 정열에
 감사를

 

 살아가면 되는 거야
 살아가면 되는 거야
 그래
 살아가면 되는 거라고

 

 슬픔도 기쁨도
 멈춰 서진 않아
 돌고 도는 거야

 

 손과 손을 맞잡으렴
 그럼 따스한 온기가
 너의 가슴에
 전해질 거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 마쓰모토 세이초 원작 드라마 "역로"의 마지막에 삽입된 음악 [4] 도너기 2010.06.23 5091
120025 방학맞이 식단 공개 [42] 벚꽃동산 2010.06.23 6505
120024 오늘 축구 이렇게 끝나면 [7] 감동 2010.06.24 5484
120023 연애 이야기-못된 여자애 [5] 츠키아카리 2010.06.24 4446
120022 마이클 잭슨의 새 앨범이 가을에 나오나보네요. [4] mithrandir 2010.06.24 2445
120021 잉여의 제왕 [6] 01410 2010.06.24 3861
120020 저도 그냥 식단 공개 [20] 푸른새벽 2010.06.24 4467
120019 생각해 보면 끔찍한 직장생활 [14] 금은 2010.06.24 4936
120018 외국 사람들이 보면 오해할만한 사진 [18] 푸른새벽 2010.06.24 9455
120017 소식 이야기가 나와서 궁금... [9] Jade 2010.06.24 3186
120016 주절 주절... [5] 셜록 2010.06.24 2802
120015 우리나라 8강가도 해볼만하군요 [23] 감동 2010.06.24 4948
120014 와 제빵왕 김탁구 장난 아닌데요. [6] 달빛처럼 2010.06.24 6008
120013 듀나in)아이폰 인터넷 접속이 안되요....ㅜ.ㅡ [3] 역시천재 2010.06.24 2735
120012 잠만 자고 일어나면 편도선이 퉁퉁 부어서 침을 삼킬수가 없네요. [4] 버드아이스 2010.06.24 4498
120011 차두리 16강전 선발 출전하려나요? GREY 2010.06.24 2103
120010 [bap] 달이 보고 싶으시다면.. [5] bap 2010.06.24 2448
120009 <브라이트 스타>의 제인 캠피온 인터뷰 [1] crumley 2010.06.24 2384
120008 미군 소재의 드라마를 보며 항상 궁금한 점 [11] zivilrecht 2010.06.24 3534
120007 정유미 = 윤아 + 심은하 [14] 더운겨울 2010.06.24 76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