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지려는 노력

2023.04.16 16:16

예상수 조회 수:439

어제 강북과 강남의 유명 백화점 두 군데
앞을 버스타고 지나가게 되었는데 (아마도) 샤넬백이나 명품을 사려는지 주말임에도 빗속에서 우산을 쓰며 줄을 선 사람들이 있더라고요.

우리나라가 다른나라에 비해 명품 소비비율이 높다고 하던데, 위세를 갖고 싶은 인정욕구가 극성인 것 같습니다.

그런데 저도 버스타고 반포대교 지나가는데 한강조망권의 레미안 아파트가 지어지는 걸 보고 여기 살고 싶다는 생각을 하니...(...) 저도 별반 다르지는 않았네요.

개인적으로는 가끔 나라가 점점 더 이상해지는 게 아닌가 싶기도 하군요. 돈이면, 능력이면 그만이지... 라는 태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31473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48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60757
125372 삼성당 문학전집 남주인공들 [7] 김전일 2024.01.31 328
125371 자유형 접영 발차기 [6] catgotmy 2024.01.31 318
125370 [왓챠바낭] 본격 시골 백합 스릴러(?), '그녀의 취미 생활' 잡담입니다 [6] 로이배티 2024.01.31 436
125369 [EBS1 위대한 수업] 켄 로치 감독 [3] underground 2024.01.30 367
125368 야만인 영화 음악 몇개 돌도끼 2024.01.30 106
125367 영영칠 25편 봤어요 [1] 돌도끼 2024.01.30 153
125366 세이클럽 영퀴방의 추억 [4] ND 2024.01.30 259
125365 키스 생일 단식 [2] catgotmy 2024.01.30 153
125364 프레임드 #690 [2] Lunagazer 2024.01.30 64
125363 1955년 작 디멘시아 daviddain 2024.01.30 131
125362 당분간 마지막이 될 글 - 나를 괴롭힌 남들도, 가족도, 바보같은 스스로도 용서 못하지만 그래도 살아가는 삶에 관하여 상수 2024.01.30 374
125361 [넷플다큐] 팝 역사상 가장 위대한 밤 [5] LadyBird 2024.01.30 388
125360 넷플 - 더 브라더스 선, 짤막 후기 [2] theforce 2024.01.30 282
125359 [아마존프라임] 종편 ASMR을 극복하기 위해 아무 거나 틀어봤습니다. '자백' 잡담 [2] 로이배티 2024.01.29 294
125358 (스포없음) [세기말의 사랑] 보고 왔습니다 [4] Sonny 2024.01.29 319
125357 에피소드 #74 [2] Lunagazer 2024.01.29 54
125356 프레임드 #689 [4] Lunagazer 2024.01.29 63
125355 "오토라는 남자"(원작: 오베라는 남자) [6] 산호초2010 2024.01.29 328
125354 바낭-너무 웃긴 유튜브 예능 [2] theforce 2024.01.29 480
125353 [넷플릭스바낭] 언젠간 본다 본다 하다가 이제사 본 '윤희에게' 잡담입니다 [10] 로이배티 2024.01.29 53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