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2022.03.20 01:11

모스리 조회 수:722

확진자가 되었습니다.


정말 이상하지만 요상하게도 저만 확진이 되어 집에 혼자 있게 되었네요(와이프가 안걸릴리가 없는데;;;;;)



친구들이 워낙 추천했지만 나의 아저씨를 나이 좀 더 들면 볼려고 미뤘는데 보고 말았네요


와 정말

한국 드라마 사상 큰 획을 그을 정도로 대단한 드라마 같아요



저의 미천한 기준으로


PD님과 작가님의 합을 맞춘 현란한 연주가  '나의 아저씨'보다 합이 잘맞는 드라마가 있을까라는 생각이 드네요



이렇게 적합한 배우들과 음악 미장센 등 이렇게 완벽한 드라마는 본적이 없는것 같습니다.



장면 하나하나가 마치 현란하고 아름다운 미사여구가 듬뿍담긴 소설같네요;;;


정말 하나하나 디테일이;;;



주 조연 배우들이 하나같이 평면적인 인물이 없는데..


극중 아이유의 그 어른아이의 디테일은 정말...




그리고 유난히 돋보이는 캐릭은 이지아인데요


이분 드라마를 거의 안봐서 왤케 주연급으로 많이 나오나 했는데 제가 보는 짧은 식견에도  연기가 장난이 아니네요


중년 여성과 어른아이가 된 20대 초반의 여성과의 미세한 무게 차이를..


그 미묘한 차이를 제대로 보여주네요



이지아 연기를 다시봤습니다.





박해영 작가님의 대본 그리고 그걸 디테일하게 표현해준 김원석 연출가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질질 짜는 모습을 와이프가 안봐서 다행..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119987 다들 안전띠 단단히 매세요 IMF보다 더한 파국이 밀려올 겁니다 [3] 도야지 2022.05.07 1114
119986 의사 낯선 양반 광기의 다중 우주-강스포일러 [1] 메피스토 2022.05.07 334
119985 아직 시작도 안했는데… 벌써부터 끔찍한 윤정권 [2] soboo 2022.05.07 1059
119984 쓰는김에 하나더. 어릴적 명절 영화 혹은 미니시리즈를 찾아요 [2] dora 2022.05.07 269
119983 저도 영화 찾기 질문드립니다 [9] dora 2022.05.06 332
119982 탑골 분위기라 물어보는 취향질문- 어느 오프닝을 제일 좋아하셨나요? [20] 부기우기 2022.05.06 543
119981 영화를 찾습니다 [4] 풍기문란 2022.05.06 255
119980 커뮤니티에서 정치 이야기하는 게 의미가 있을까 [32] Sonny 2022.05.06 925
119979 탕웨이, 박해일 주연 박찬욱의 헤어질 결심 영상(예고편이라기엔 짧은...) [5] 예상수 2022.05.06 809
119978 닥터 스트레인지 2 - 마! 이게 탑골 호러다! (스포) [3] skelington 2022.05.06 575
119977 건강에 좋은 최면? 상태 [1] catgotmy 2022.05.06 193
119976 [영화바낭] '주말의 영화'로 유명(?)했던 탑골 호러 '잠들지 마라'를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22.05.06 422
119975 강기훈 유서대필조작, 유우성 간첩조작 [6] 도야지 2022.05.06 557
119974 무버지 [3] daviddain 2022.05.06 216
119973 너의 이름은.(스포주의) [4] 왜냐하면 2022.05.05 838
119972 [영화바낭] 매즈 미켈슨은 자국 영화가 제 맛, '어나더 라운드'를 봤어요 [8] 로이배티 2022.05.05 472
119971 마드리드 챔스 경기 본 테니스 선수들 [4] daviddain 2022.05.05 259
119970 성경과 동성애에 대해 [1] catgotmy 2022.05.05 366
119969 사사기 19장에 대해 [1] catgotmy 2022.05.05 222
119968 [네이버 무료영화] 장르만 로맨스 [4] underground 2022.05.05 41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