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 익명 죄송해요 ㅠㅠ)

 제 여동생이 불면증을 심하게 앓고 있는데, 이 쪽으로는 괜찮은 병원이 어딘지 추천해주실 분 계신가요?


 불면증을 앓은 지는 꽤 오래되었고, 해외에 있을 때는 종종 수면제에 의지하다가 한국에서는 구하기가 용이하지 않아

 최근 더 심해졌다고 해요. 

 동생은 해외에서 몇 년 거주하다가 2년 전 한국으로 돌아와 개인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데, 

 심성 자체가 주변 환경에 잘 흔들리고 강단이 있는 성격이 아니라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것 같아요.

 그렇다고 일이 잘 안되는 건 아닌데, 부담감과 직원 컨트롤 문제로 평소에 제게 힘들다는 내색을 종종 비췄고요. 

 요즘 한 달 동안 아침 8~9시에 잠들어서 오후 5~6시에 일어나는 패턴이 계속 되고 있는데,

 시간은 충분한 듯 하지만 중간에 계속 깨는 데 그냥 누워 있는 상태인지라 일어나도 피곤하다네요.  

 밤에는 그냥 불도 켜지 않고 뜬 눈으로 보낸 후 출근하지 않는 그런 식인가봐요.

 그 탓에 직원들이 퇴사하는 지경에 이르러 가족의 입장에서 지켜보기만 할 수 없네요.

 


 인터넷에서 수면장애와 무기력증 관련해서 자가테스트를 했을 때는 당장 병원에 가보라는 수준으로 나온답니다.

 본인은 심리적인 문제라고 생각해서 제가 다녔던 상담소 선생님을 소개해달라는데, 제 생각에는 그렇게

 상담으로 해결될 건은 아닌 것 같아 이렇게 문의 글을 올립니다.


 아시는 분이 계신다면, 부디 도움 주시길 부탁드려요.

 (아참, 지역은 서울이고 쪽지도 좋습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5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7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15
97934 캐나다 바람 이야기 [18] Vulpes 2016.01.09 2137
97933 인생은 랜덤 [35] 차이라떼 2016.01.09 3134
97932 무의미한 연명치료 중단 '웰다잉법' 국회 통과 [4] soboo 2016.01.09 1379
97931 가난한 나날의 문화 [9] 겨자 2016.01.09 2022
97930 미개봉 서부극 두편과 쿠바 영화 한편 [4] 가끔영화 2016.01.08 528
97929 듀게에 데뷔할 때 유행했던 노래 무엇인지요 [6] 가끔영화 2016.01.08 551
97928 [스압주의] 의사들은 왜 쉽게 죽음을 맞이할까. [6] 스위트블랙 2016.01.08 2412
97927 호남에 대한 혐오 [2] catgotmy 2016.01.08 900
97926 기사펌)트와이스ㅡ우아하게 인기가요 1위후보 입성 [2]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8 899
97925 조금 이상한 완벽남 [2] 10%의 배터리 2016.01.08 1301
97924 이런저런 잡담... 여은성 2016.01.08 589
97923 안철수 신당 당명 '국민의당' [5] 닥터슬럼프 2016.01.08 1569
97922 신설동역 근처 리도(라멘집)에 갔습니다. [5] catgotmy 2016.01.08 1261
97921 애프터버너, 풀쓰로틀, 대항해시대2, 바이오하자드1, 피아캐롯에 어서오세요2 catgotmy 2016.01.08 418
97920 맛집이라는 소문들은 다 헛거인거 같아요. [8] 산호초2010 2016.01.08 2394
97919 두둥 둥두둥, 최종보스 할머니연합 등장~ [6] 사막여우 2016.01.08 1871
97918 제가 꼬인걸까요. [6] 장모종 2016.01.08 1788
97917 화이트닝 치약이 그래도 효과가 있긴있나봐요 [6] 바스터블 2016.01.08 1826
97916 아버지의 장례를 잘 마쳤습니다.. [5] crumley 2016.01.08 1210
97915 [시] 겨울 숲 外 [8] underground 2016.01.08 18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