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황

2015.11.28 23:29

젊은익명의슬픔 조회 수:1639

일단 전에 얘기했던 아르바이트는 어찌어찌 꾸역꾸역 다니고 있습니다. 마지막 관련글을 썼을 때가 나쁜 시기의 정점이었고, 그 뒤로 조금씩 좋아지면서 어떻게던 하루하루 견뎌갈 만큼의 내공(?)은 쌓였네요.


그 글의 댓글에서 썼듯이 팀장님께는 그만두겠다고 말씀 드렸었는데, 일주일간 생각할 시간을 가지라고 말씀해주셔서 일주일간 곰곰히 생각해봤어요. 일도 힘들지만 도망치는 것 같아서 더 싫더라구요...


그리고 대리님이 차 한잔 하자고 부르시더니, 붙잡을 수 있으면 붙잡고 싶다고 하시면서 의외의 말씀을 해주셨어요.


지금까지 저만큼 실수 없었던 사원이 없었다는 거에요(!). 전 몇 개의 실수갖고 제가 정말 일을 못한다 생각하고 있었는데, 다른 직원들이 초창기에 저질렀던 실수에 비하면 정말 암것도 아니었더라구요.


그 격려의 말씀에 힘을 얻고 마음도 좀 편해져서 일을 할 때에도 조금이지만 여유가 생겼어요.


아직은 미숙하지만, 배우는 속도가 빠르다고도 할 수 없지만...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다보면...어쩌면 해 볼만 할지도 몰라요.


근데 한동안 바쁘게 일하다가 3일 연속 쉬다가 돌아오니까 영 감이 안 잡혀서 헤롱헤롱하고 있는 중입니다. @.@


아침 7시까지 야간근무인데 열심히 해보려구요.


으 그대신 제게 그만두고 싶게 만들었던 여사수가 있는데, 그 분에겐 밉상이 제대로 박혔는지 절 자꾸 따돌리려고 하네요...


그래도 일을 가르쳐주면서 괴롭히니 고마울 정도(?)에요. 일도 안  가르쳐주면서 트집만 잡으면 진짜 힘들었을텐데...


그리고 츤데레(?)신지 가끔 격려의 말씀도 해주세요. 자기도 첫 3달은 정신 못차렸다는 둥...지금 제가 잘하고 있다는 둥...


뭐가 그녀의 본 모습인지는 모르겠지만...제가 일을 좀 더 잘하게 되면 그 사수도 다시 조금은 절 인정하고 좋아해줄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7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3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06
97448 한국 가곡과 성악의 진수를, sbs 세일 한국 가곡의 밤 [2] 가끔영화 2015.12.13 600
97447 80년대 동네 기억 몇 가지 [9] 갓파쿠 2015.12.13 2020
97446 크리드 보고 왔어요 - 노 스포 [1] theforce 2015.12.13 482
97445 KBS 클래식FM에서 조성진 연주 실황방송하고 있습니다. [3] 새벽하늘 2015.12.13 1053
97444 데메킨 - "택시 운전수분들을 모욕해서 죄송합니다. 안씨 정치관은 택시 운전수만 못했죠." [64] catgotmy 2015.12.13 3425
97443 조국 "안철수는 중도, 문재인은 진보로 가라" [13] catgotmy 2015.12.13 2398
97442 [듀나인] 먹물이 몸에 해로울까요? [31] underground 2015.12.13 2325
97441 '안철수 탈당 못 막은 문재인은 사퇴하라' [7] soboo 2015.12.13 2256
97440 구글, 한국 사용자 '세이프서치' 강제 적용 [5] catgotmy 2015.12.13 1877
97439 안철수를 어떻게 바라보세요? [24] 바스터블 2015.12.13 4391
97438 응답하라 1988 요번주 편을 보고 [18] tempsdepigeon 2015.12.13 4096
97437 [잡] 목 디스크 판정을 받았습니다ㅡㅡ [10] 쇠부엉이 2015.12.12 2375
97436 월동태세의 아가씨... [4] 샌드맨 2015.12.12 1120
97435 트레인렉 - 나를 미치게 하는 여자 [4] 자두맛사탕 2015.12.12 1527
97434 (바낭)마스다미리 신간 외 잡담 [4] 봉쥬 2015.12.12 1047
97433 어떤 한국을 원하는가 - 닌텐도 [18] catgotmy 2015.12.12 2022
97432 [펌] 나는 시간강사다: 나는 오늘 대학을 그만둡니다 [17] 윤주 2015.12.12 3523
97431 새누리당은 독재잔당, 민주당은 보수 [4] catgotmy 2015.12.12 955
97430 엄마고양이가 새끼를 친구개에게 소개시켜주는 동영상 [2] 라인하르트백작 2015.12.12 1904
97429 오늘, 아니 어제자 응팔 말입니다. [16] 나키스트 2015.12.12 395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