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서울여대 총학생회가 축제 기간 중 미관을 해친다는 이유로 청소 노동자들의 파업 현수막을 강제로 철거했다고 합니다.

그 후 총학생회에서 내건 성명이 아주 가관이더군요,


l_2015052001003005500239991.jpg


학교와 노조 어느 측에도 치우치지 않았다는 문구, 오로지 학생들이 더 즐길 수 있는 문구가 특히 주옥같습니다.

이에 반해 청소 노조 측에서는 파업 중이라도 학생들의 축제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협조하겠다는 성명을 발표했다고 해서 비교가 됩니다.

총학생회장은 “축제 주제를 ‘전통’으로 잡아서 청사초롱을 달았는데 현수막이 있으니 을씨년스럽고 보기 안 좋다는 의견이 있었다. 일 년에 한 번뿐인 축제라서 예쁘게 진행하고 싶었다”고 해명했다는데 기가 막힐 따름입니다. 학교와 노조 어느 측에도 치우치지 않았다고 중립을 주장하는데 힘의 균형이 깨져 있는 상황에서의 중립은 어느 편을 드는 것인지 명확하죠.

현수막과 천조각을 철거해서 노동조합 측에 전달했다고 총학에서는 주장하지만 정작 노조 측 얘기를 들어보면 그냥 쓰레기 봉투에 되는대로 담아서 행정관 앞에 쌓아놨다는군요.

이런 공감 능력 부족하고 이기적인 학생들이 공부는 해서 뭐하냐는 생각이 듭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034
95156 공기순환기 어떤가요 ? [2] 2015.06.03 832
95155 매드맥스 정말 오랜만의 괜찮은 남자 [19] 2015.06.03 2979
95154 메르스 확진 지역에서는 음주운전 단속을 안한다면서요? [2] 스위트블랙 2015.06.03 1949
95153 이승엽!! 라지에이터가 터졌어!! [3] 달빛처럼 2015.06.03 1191
95152 이런저런 잡담... [2] 여은성 2015.06.03 846
95151 메르스 확진자에게는 무슨 일이 일어날까요? [3] 배회하는유령 2015.06.03 2794
95150 다음으로, 대통령님 말씀이 있겠습니다 [24] 닥터슬럼프 2015.06.03 4024
95149 풍문에 대한 짧은 생각 [2] 구아바84 2015.06.03 1590
95148 메르스 [1] Acloudinpants 2015.06.03 1189
95147 대한민국 로펌에 대한 궁금증(풍문 종영 후) 커리맨 2015.06.03 1235
95146 거짓말은 제가 했는데 기분이 나쁩니다. [5] chobo 2015.06.03 2466
95145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잡담.... [1] 조성용 2015.06.03 1460
95144 샌 안드레아스 보고왔습니다. 믿고 보는 드웨인 존슨 [2] 계란과자 2015.06.03 1527
95143 여왕은 숫자에 약해요 / 다섯살 훈이는 어린이집에나 가세요. [6] chobo 2015.06.03 2762
95142 요즘 서울 공기가 안좋은것 맞죠? [5] 바스터블 2015.06.03 1821
95141 중국 장강 여객선 전복침몰사고, 아직 437명이 생사불명.... [3] soboo 2015.06.03 2774
95140 풍문으로 들었소 종영 [8] 커리맨 2015.06.02 3576
95139 [육아잡담] 할머니의 사진들 [11] 로이배티 2015.06.02 2104
95138 유명감독의 과소 평가된 영화 [2] 프레키 2015.06.02 1600
95137 사스와 메르스, <기사> 이명박·박근혜의 ‘노무현 지우기’ 위기관리 매뉴얼까지 지웠다 [7] Bigcat 2015.06.02 27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