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울트라 너무 좋음

2015.08.29 10:20

woxn3 조회 수:3137



너무 좋았어요.

어차피 모두에게 사랑받을 영화는 아니지만

취향 안에서는 정말 좋았습니다.

이 영화를 보고 이렇게 감동하는 나 자신을 느끼면서 아 난 죽을 때까지 어른이 되는 건 무리겠구나 뭐 이런 생각이 들었어요.


MTV무비 감성에 본시리즈를 기본으로 한 루저판타지에요.

엄청 찌질했던 애가 알고 보니 고도로 훈련된 엄청난 능력의 소유자였더라 하고 반전 효과를 노리기도 하고 그러면서 자신의 능력에 대해 놀라고 두려워하면서도 자신의 행복을 찾고 원래의 길로 돌아가는 주인공을 보면서 대견함과 애정을 느끼게 하기도 하고요.


다른 것보다 남녀주인공의 애정관계를 넘어서는 깊은 유대가 느껴져서 좋았어요.

일상에서 느끼는 사랑의 감정은 다른 영화처럼 화려하고 설렘과 환희로 가득하고 격정적이고 그런것보다 그들이 보여주는 것 같은 그런 느낌이잖아요?

남자 주인공이 자신의 비루한 삶과 어쩔수 없는 자신의 성격에 대해서 비참해 하고 그래서 연인에게 더 매달리고 그렇게 발목을 잡는 것 같아 죄책감을 느끼는 연약하고 착한 심성이 참 남일 같지가 않았어요.

그 모든 것을 알고 있음에도 끝까지 나를 보듬어 주는 사람으로부터 느껴지는 절대적인 안정감도 참 좋았고요.


무슨 프리퀄 같이 만들어졌지만 후속편이 나온다면 필연적으로 전혀 다른 얘기가 되겠죠.

주인공 수트차림 너무 안어울리고요.

다음 얘기보다는 이 전 얘기가 더 궁금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700
96066 드라마 디데이 보시나요? [15] tempsdepigeon 2015.09.28 2362
96065 량첸살인기라는 소설이 있나요? [2] tempsdepigeon 2015.09.28 1378
96064 명절연휴 추억을 더듬으며 토요명화 제목 질문드립니다. [3] 피아니시모 2015.09.28 579
96063 추석 [12] 채찬 2015.09.28 1466
96062 매력남 인자기 [4] catgotmy 2015.09.28 1722
96061 [바낭] 소심한 사람은 소비도 피곤하다 [10] 로치 2015.09.27 2570
96060 [듀나인] 핸드폰으로 달 사진 잘 찍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ㅠㅠ [43] underground 2015.09.27 2938
96059 듀게인들의 소원이 모두 이루어지길 바라며 [5] ilfautaimer 2015.09.27 745
96058 조승우가 팬에게 (디씨)"갤 하지마세요" [2] catgotmy 2015.09.27 3802
96057 외롭거나 우울할 때 볼만한 웃긴 영화 추천 좀 해주세요~ [18] 젊은익명의슬픔 2015.09.27 2185
96056 교회에서 나오게 된 계기 [8] catgotmy 2015.09.27 2084
96055 [바낭] 거기 너!! [3] 절세소년 2015.09.27 746
96054 셔터아일랜드에 나오는 표지석 [3] 가끔영화 2015.09.27 1528
96053 가족의 얼굴 [6] 김감자 2015.09.27 1316
96052 [듀9] 공포영화 찾아주세요! [7] 미래 2015.09.26 816
96051 독사와 독생선 누가 이길까요 [3] 가끔영화 2015.09.26 844
96050 추석 연휴, 심심한 당신과 함께할 팟케스트 추천해 봅시다. [5] 왜냐하면 2015.09.26 1819
96049 세계 최고령 스프린터 [2] 가끔영화 2015.09.26 747
96048 다이빙벨 감독판, 무료로 풀렸습니다. [3] 절세소년 2015.09.26 1082
96047 새벽의 황당한..이영화도 다시 보니 짠한 구석이 있군요 [3] 가끔영화 2015.09.26 128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