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번 비프에서 본 많은 영화들 중 가장 좋았던 게 바로 <당신을 기다리는 시간>이었어요.

음악이 굉장히 잘 쓰인 영화라 찾아보니 오프닝 씬과 엔딩 크레딧에 쓰인 The xx의 Missing이란 곡은 알아냈는데요.

가장 중요한 부활절 씬에서 쓰인 음악이 뭔지는 전혀 찾을 수가 없어서요.

곡 제목을 정말 알고 싶은데 ㅠㅠㅠㅠ 지금은 곡의 멜로디도 뭣도 전혀 기억이 안 나고 그냥 그 씬의 분위기, 제 감흥 정도만 남아 있네요.

혹시 보신 분들 있으시다면 그 씬에 쓰인 음악 정보를 좀 알려주십사 해서.

영험한 듀게의 힘을 믿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9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714
96592 이 기사가 결혼시장에서 영향을 미칠까요? _ 지역별 남편 출신지역에 따른 아내의 하루 추가 가사노동 시간 [18] 고인돌 2015.11.01 3719
96591 봉태규 [6] 가끔영화 2015.11.01 2328
96590 생각해보니 제가 지갑을 닦아본적이 없네요 [2] 신비의사나이 2015.11.01 1009
96589 완벽히 혼자 있고 싶을때 [5] 디나 2015.11.01 1583
96588 듀나인 예전에 올라왔던 글 중에 자연분만?? [2] 걸뱅뱅뱅 2015.11.01 953
96587 백투더퓨처 2에서 간 미래가 지난 21일이었네요 [5] 가끔영화 2015.10.31 904
96586 정소연 작가 단편집이 나왔네요 [2] 바라미랑 2015.10.31 973
96585 서울로 돌아가고 싶어요. [9] 믿는도끼 2015.10.31 2424
96584 14년만에 두산 우승 [4] 감동 2015.10.31 1419
96583 ‘헬조선’ 외는 젊은이여, 지옥을 천국으로 만들 용기 없나.gisa [16] 다펑다펑 2015.10.31 2789
96582 A mad deus [2] 웅둥 2015.10.31 509
96581 듀9 / 에밀 시오랑 책 추천 [2] PantaRhei 2015.10.31 567
96580 그레타 가르보의 <춘희> [11] underground 2015.10.31 1313
96579 할로윈에 생각나는 뮤직비디오 한 편 [4] 닥터슬럼프 2015.10.31 643
96578 성석제의 <투명인간> 좋네요 [15] 차이라떼 2015.10.31 1844
96577 이런저런 잡담...(듀게모임?) [4] 여은성 2015.10.31 1200
96576 다음 웹툰 [시동] 종료 [3] 영화처럼 2015.10.31 1594
96575 동상이몽 가출소녀편. tempsdepigeon 2015.10.31 1711
96574 일본 영화 리메이크 말이 있는데 [2] 가끔영화 2015.10.31 1225
96573 (바낭) 마치,가 너무 많아 [10] 푸른나무 2015.10.30 129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