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날 때마다 울었다

2015.10.29 13:34

bap 조회 수:2120

 

가을이 깊어가네요. 좋아하는 시 올려볼께요.  한번 읽어보세요.

 

 

사랑에 대한 짤막한 질문 / 최금진

 

  

차는 계곡에서 한달 뒤에 발견되었다

꽁무니에 썩은 알을 잔뜩 매달고 다니는

가재들이 타이어에 달라붙어 있었다

너무도 완벽했으므로 턱뼈가 으스러진 해골은

반쯤 웃고만 있었다

접근할 수 없는 내막으로 닫혀진 트렁크의

수상한 냄새 속으로 파리들이 날아다녔다

움푹 꺼진 여자의 눈알 속에 떨어진 담뱃재는

너무도 흔해빠진 국산이었다

함몰된 이마에서 붉게 솟구치다가 말라갔을

여자의 기억들은 망치처럼 단단하게 굳었다

흐물거리는 지갑 안에 접혀진 메모 한장

'나는 당신의 무엇이었을까'

헤벌어진 해골의 웃음이

둘러싼 사람들을 물끄러미 올려다보고 있었다

나는 무엇, 무엇이었을까......메아리가

축문처럼 주검 위에 잠시 머물다가 사라져갔다

 

 

 

생각날 때마다 울었다 / 박형준

그 젊은이는 맨 방바닥에서 잠을 잤다
창문으로 사과나무의 꼭대기만 보았다
가을에 간신히 작은 열매가 맺혔다
그 젊은이에게 그렇게 사랑이 찾아왔다
그녀가 지나가는 말로 허리가 아프다고 했다
그는 그때까지 맨방바닥에서 사랑을 나눴다
지하 방의 창문으로 때 이른 낙과가 지나갔다
하지만 그 젊은이는 여자를 기다렸다
그녀의 옷에 묻은 찬 냄새를 기억하며
그 젊은이는 가을밤에 맨방바닥에서 잤다
서리가 입속에서 부서지는 날들이 지나갔다
창틀에 낙과가 쌓인 어느 날
물론 그 여자가 왔다 그 젊은이는 그 때
사두고 한 번도 깔지 않은 요를 깔았다
지하 방을 가득 채우는 요의 끝을 만지며
그 젊은이는 천진하게 여자에게 웃었다
맨 방바닥에 꽃무늬 요가 펴졌다
생생한 요의 그림자가
여자는 그 젊은이를 물끄러미 쳐다보았다
사과나무의 꼭대기,
생각날 때마다 울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162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1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41
97055 한예종 실격 확인 받았어요 [8] gokarts 2015.11.26 3604
97054 Setsuko Hara 1920-2015 R.I.P. [8] 조성용 2015.11.26 623
97053 이런저런 잡담...(프로메테우스) [1] 여은성 2015.11.26 1056
97052 화상회의를 끝낸 후 소회 [4] 어디로갈까 2015.11.26 1365
97051 넷플릭스 새 시리즈 제시카 존스 [11] skelington 2015.11.25 2029
97050 (바낭) 떡볶이 [19] 푸른나무 2015.11.25 2441
97049 모던 워페어 [3] 디나 2015.11.25 847
97048 이틀 연속 체르노 알파! >3< / [8] 샌드맨 2015.11.25 785
97047 오랜만에 보는 세박씨 [2] 가끔영화 2015.11.25 699
97046 파이란이 아사다 지로 작품이었군요 [9] 가끔영화 2015.11.25 1556
97045 하루키 신간 에세이 출판 전쟁 [3] 만약에 2015.11.25 1493
97044 기사펌)소라넷 잡기도 쇼잉? [11] 라인하르트백작 2015.11.25 2322
97043 캡틴 아메리카 : 시빌 워 예고편 [7] 부기우기 2015.11.25 1340
97042 새누리 "IS와 폭력시위대 차이는 총과 쇠파이프 뿐" [15] woxn3 2015.11.25 1957
97041 외국에서도 명절 때 정치 문제로 싸우는 건 똑같은 듯 [2] 표정연습 2015.11.25 1103
97040 원작이 있는 영화들의 목록.. 칼리토 2015.11.25 738
97039 기사펌)시위도 실명제? [4] 라인하르트백작 2015.11.25 729
97038 말리 내전을 프랑스의 제국주의적 침탈로 보는 건 참 서구중심주의적이에요. [14] 홀짝 2015.11.25 1809
97037 글을 다시 씁니당... 꽃과 고양이(링크 고쳤어요!) [26] 밀키웨이 2015.11.25 1949
97036 "러시아 전투기 격추한 터키는 테러리스트 공범" [5] 24601 2015.11.24 149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