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95%84%ED%84%B0%EC%A3%BC%EC%82%AC%EA%filter_1.jpg


"최근 들어 주사기 안전과 관련해 유리가루를 걸러주는 필터 주사기와 필터 니들도 주목받고 있다.

앰풀은 진공된 공간에 존재하는데, 아무리 조심해도 앰풀을 절단할 때 진공상태인 앰풀 안으로 유리조각이 들어갈 수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10㎖ 유리앰풀의 경우 유리조각 주사액 혼입 비율이 100%이고 평균 유리조각 수가 101개에 달한다.

일반적으로 주삿바늘 끝 직경이 652㎛인 데 반해 유리앰풀로 유입되는 유리 파편 크기는 대부분 10~70㎛이기 때문에

결국 주사기를 통해 유리 파편이 몸 안까지 들어올 수밖에 없다.

특히 유리조각이 우리 몸에 유입될 경우 정맥류(靜脈瘤·정맥혈관 장애) 발생률이 43.4%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필터 주사기를 사용할 경우 직경 5㎛ 이상의 미세한 유리 파편을 여과할 수 있어 이 물질이 인체에 흡입되지 않는다.

이 때문에 식약청은 2002년부터 모든 의료기관에 소아 및 노인, 노약자에게 필터 달린 주사기를 사용하도록 지침을 내린 바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선 병·의원에서 불편하다는 이유로 필터 주사기와 필터 니들 사용을 꺼리고 있는 실정이다."


아래는 기사 원문

http://news.mk.co.kr/newsRead.php?no=1120772&year=2015



위 기사 내용 중 웃긴 건 이 대목인데요.


"2002년부터 모든 의료기관에 소아 및 노인, 노약자에게 필터 달린 주사기를 사용하도록 지침을 내린 바 있다."


13년 동안 뭘 한건지, 당장 내가 다니는 병원도 노인들도 많이 오던데, 그 병원은 필터 주사기 안 쓴다던데?

그리고 소아 및 노인만 해당하면 나머지 성인은?

지침을 내린 건 뭔지, 미이행 시 법적 처벌을 한다는 건지, 아님 그냥 권고인지.



필터 주사기를 사용하는 병원이 있는지, 또는 이게 가격이 매우 비싸다거나 해서 현실성이 없는 건지,

해외의 경우는 어떻게 관리가 되는지 문득 궁금해지네요.


오늘 주사 맞으러 또 오라는 거 혹시나 물어보니 필터 주사기 미사용이라고 해서 거절한 상태네요.

간호사 분이 이렇게 말하더라고요.


'20년간 무필터 주사기 사용하면서 단 한 번도 염증 사례를 들어본 적은 없다. 하지만 해롭지 않다는 것에 대해는 뭐라 말씀을 못 드리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7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8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44
97854 신주소/새주소 질문. -길, -번길, -가길의 차이가 뭔가요? [2] 프레데릭 2016.01.05 2271
97853 40대 여성의 연애 도전 결심 [30] 산호초2010 2016.01.04 7261
97852 뒤늦게 올리는 2015 결산글 : 구체관절인형편 (초스압. 데이터 주의) [4] 샌드맨 2016.01.04 509
97851 뒤늦게 올리는 2015 결산글 : 피규어편 [14] 샌드맨 2016.01.04 762
97850 기사펌)박근혜 "정신 집중하면 화살로 바위 뚫을 수 있어" [10]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4 2773
97849 움짤 무슨 영화일까요 [6] 가끔영화 2016.01.04 898
97848 기사펌)엄마부대..이번엔 정대협에 가서.. [5]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4 1572
97847 유치원 방학숙제 - 삼행시 짓기 [12] 닥터슬럼프 2016.01.04 2360
97846 힐러리 "당선되면 UFO 진실 밝힌다" [7] 샤워실의 바보 2016.01.04 2700
97845 당신의 20분을 가져 가겠습니다. [2] 달빛처럼 2016.01.04 2224
97844 2015 National Society of Film Critics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6.01.04 454
97843 Vilmos Zsigmond 1930-2016 R.I.P. [1] 조성용 2016.01.04 326
97842 개자랑. 두마리나 자랑. [19] 열아홉구님 2016.01.04 2412
97841 [아기사진] 심야의 육아 잡담 [15] 로이배티 2016.01.04 2426
97840 2015년 TV애니 3 [2] catgotmy 2016.01.03 898
97839 출근을 준비하며 힘을 내기 위해서 찾아본... [2]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3 1258
97838 음. 2016년은 어떠한 한 해가 될까요.. [12] 제라블 2016.01.03 1756
97837 이유비 파격 의상 [2] 가끔영화 2016.01.03 2658
97836 이상무 화백께서 유명을 달리 하셨습니다. [12] 스위트블랙 2016.01.03 1623
97835 결혼하고 싶다는 푸념 [7] 모나리자 2016.01.03 26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