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멍청한 오후

2015.12.11 14:09

로치 조회 수:567

제가 의문의 죽음을 맞아 국과수의 부검대에 오르게 된다면, 부검의들은 제 위장을 까보고 잠시 혼란에 빠질지 모르겠습니다.

아니, 이 자는 왜 이렇게 위가 까맣단 말인가? (위 조직을 떼어내며) 어서 조직검사를 해 봐.

그리고 조직검사 결과를 든 후배 부검의는 뜨악한 표정으로 이렇게 말 할 겁니다.


과장님, 그... 피해자의 위조직에서 다량의 물질이 검출 됐습니다.


오! 그래, 뭔가? 


그게... 맥심 모카골드입니다.


오후에 한껏 멍청한 상태일 때에는 사천원 짜리 에스프레소 보단, 삼백원 짜리 맥심 봉지커피가 바른 처방입니다.

두 봉지를 입으로 툭 까서는, 큰 컵에 따라놓고 홀짝 거리고 있으면 뿌슝! 하고 눈에 불이 들어오지요.

스팀팩 꽂은 듯 쿠오오오 호랑이 기운이 잠깐 솟구친 뒤에는 문득 훌쩍 닳아버린 HP를 발견하고 좌절하지만,

괜찮습니다. 그까짓 스팀팩 또 꽂으면 돼지요. 스팀팩 좀 꽂는다고 마린이 죽진 않아요.


정 견디기 힘들 때는 화장실에 앉아 유튜브로 혜리 동영상을 봅니다. 

덕선이가 외치는 듯 합니다. state the nature of your medical emergency. 덕선아아아아아아


sta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8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59
97858 그나저나 내년 개봉하는 스타워즈 : 로그 원의 분위기는.. [4] googs 2016.01.05 1362
97857 [잡담] 셜록-유령신부 & 대호 & 조선마술사 감상 (대호를 응원합니다) [4] 귀검사 2016.01.05 1727
97856 주기율표 예쁜 포스터 있을까요? [6] 첼로소리 2016.01.05 1797
97855 리디북스에서 이벤트 중임을 아룁니다. [14] 젊은익명의슬픔 2016.01.05 2729
97854 신주소/새주소 질문. -길, -번길, -가길의 차이가 뭔가요? [2] 프레데릭 2016.01.05 2274
97853 40대 여성의 연애 도전 결심 [30] 산호초2010 2016.01.04 7263
97852 뒤늦게 올리는 2015 결산글 : 구체관절인형편 (초스압. 데이터 주의) [4] 샌드맨 2016.01.04 509
97851 뒤늦게 올리는 2015 결산글 : 피규어편 [14] 샌드맨 2016.01.04 762
97850 기사펌)박근혜 "정신 집중하면 화살로 바위 뚫을 수 있어" [10]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4 2773
97849 움짤 무슨 영화일까요 [6] 가끔영화 2016.01.04 898
97848 기사펌)엄마부대..이번엔 정대협에 가서.. [5]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4 1572
97847 유치원 방학숙제 - 삼행시 짓기 [12] 닥터슬럼프 2016.01.04 2360
97846 힐러리 "당선되면 UFO 진실 밝힌다" [7] 샤워실의 바보 2016.01.04 2700
97845 당신의 20분을 가져 가겠습니다. [2] 달빛처럼 2016.01.04 2224
97844 2015 National Society of Film Critics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6.01.04 454
97843 Vilmos Zsigmond 1930-2016 R.I.P. [1] 조성용 2016.01.04 326
97842 개자랑. 두마리나 자랑. [19] 열아홉구님 2016.01.04 2412
97841 [아기사진] 심야의 육아 잡담 [15] 로이배티 2016.01.04 2426
97840 2015년 TV애니 3 [2] catgotmy 2016.01.03 898
97839 출근을 준비하며 힘을 내기 위해서 찾아본... [2] 라인하르트백작 2016.01.03 12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