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2013.01.31 09:37

DJUNA 조회 수:309490

게시판 규칙입니다.

(1) 사적인 메시지는 무조건 삭제 대상입니다. 일가친척분들은 이메일을 이용해주세요. 제 사생활을 침해하거나 간섭하는 글들 역시 삭제됩니다.

(2) 직접적으로 영화와 관련없는 모든 상업 정보들과 체인 레터 역시 삭제됩니다.

(3) 욕설 역시 삭제 대상입니다. 제목이나 아이디에 사용되는 것 역시 적용됩니다.

(4) 경어를 쓰지 않은 답변글과 코멘트 역시 삭제됩니다. 게시판 질서를 위한 어쩔 수 없는 규칙이니 알아두시길.

(5) 게시물 도배는 게시판 관리자의 판단 하에 삭제될 수 있습니다.

(6) 사진이나 게시물은 될 수 있는 한 PG-13 수준으로 조절해주세요.

2005년 3월 5일부터 다음과 같은 규칙이 추가되었습니다. 이 규칙은 2008년 3월 11일에 수정보완되었습니다.

(7) 게시판 담당자가 특정회원이 에티켓에 어긋나는 행동을 한다고 판단할 경우, 그 회원에겐 한 차례 경고가 가해집니다. 만약 그 경고가 무시된다면 그 회원은 자격을 박탈당합니다. 다만, 특정회원이 게시판 사용자의 정신적, 물리적 안전과 게시판의 정상적인 운영에 중대한 피해를 끼치는 행동을 할 경우에는 게시판 담당자는 그 합리적인 재량으로 경고를 가하지 않고도 그 회원의 자격을 박탈할 수 있으며 이 때 게시판 담당자는 그 이유를 게시판에 공개해야 합니다.

2020년 4월 23일에 다음 링크들은 수정되었습니다.

FAQ 게시판은 여기에 있습니다. 

http://djuna.kr/xe/faq/

구 게시판으로 가는 링크입니다.

http://www.djuna.kr/xe/oldmain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87
»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490
95294 백만년만에 듀게 쪽지 1통이 도착 했다고 알림창이 뜨길래 설레였습니다. [3] 달빛처럼 2015.08.14 1303
95293 [기사펌]어셈블리 보시는 분들은............. [5] 라인하르트백작 2015.08.14 1509
95292 남성화장품 몇 가지 추천해드리러 왔어요 [11] 마조히스트 2015.08.14 3072
95291 메르스갤 때문에 겪는 심리적 소진이 엄청납니다. [33] 마조히스트 2015.08.14 3712
95290 제목이 뭐였을까요 [3] 가끔영화 2015.08.14 1043
95289 [제재]에 관한 논의를 재개하고자 합니다. [4] PantaRhei 2015.08.14 855
95288 별똥별, 처음으로 보다 [9] Kaffesaurus 2015.08.13 1544
95287 <베테랑> 얘기가 별로 없네요? (스포일러, 욕설있음) [7] 말하는작은개 2015.08.13 2683
95286 남산 케미스트리... 맥주 이야기 입니다 [4] nixon 2015.08.13 2443
95285 [회사바낭] 나이 먹으면 생산성이 떨어진다라는 것... [4] 가라 2015.08.13 2091
95284 언니들 나 궁금한거있어 한글이 모든 음성을 표기할수있다는 말 있잖아요 [16] 마조히스트 2015.08.13 3061
95283 [게임] 이 세상 끝에서 사랑을 노래하는 소녀 ~YU-NO~ (스포일러有) catgotmy 2015.08.13 891
95282 영화일기 10 : 테렌스 맬릭의 황무지, 타르코프스키의 잠입자, 키에슬로프스키의 살인에 관한 짧은 필름 [2] 비밀의 청춘 2015.08.13 825
95281 [듀나인] 인생의 의미에 관해 토론할 때 사용할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28] underground 2015.08.13 2616
95280 요즘 세대들은 가난과 굶주림을 모르고, 기성세대가 일군 혜택을 누리고 있다. 는 어그로. [21] 마조히스트 2015.08.13 3091
95279 영화 <아티스트,The Artist, 2011> 어기(Uggie)가 죽었어요. 너무 슬퍼요 [2] xxbox 2015.08.13 919
95278 저는 원더걸스 밴드가 좋습니다. 괜찮아요. [11] 마조히스트 2015.08.13 2362
95277 [바낭] 2015년 한국 호러 영화 최고 화제작(?) '무서운 집'을 봤습니다 [12] 로이배티 2015.08.13 3091
95276 [부산] 14일에 '무서운집' 상영회 합니다! [7] 로즈마리 2015.08.13 1224
95275 미국의 대단함을 느끼는 사례 NBA의 다양성 [4] catgotmy 2015.08.12 17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