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의 아이' 본 감상...

2015.11.26 21:16

예언사냥꾼 조회 수:1206

'늑대아이'보단 모자르고 '썸머워즈'보단 나았어요.
전반부 렌이 큐타가 되고, 수련 받으며 성장하는 부분까진 재밌었어요.
동기는 적절하고, 성장 과정은 좀 성급하지만 물 흐르듯 유유히 흘러가더군요.

근데 새 캐릭터가 나오고 스토리가 확 바뀌는 후반부에 들어서니깐 일본식 특유의 감상주의가 발목을 잡더라고요.
너무 갑자기 국면전환이 이루어져서 대체 왜 저런 식으로 흐르는지 이해가 안 갈 정도였어요. 좀 자중하지 참.

그냥 감독의 전작들을 재밌게 본 분이라면 후회는 없을 듯 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747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9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80
97458 진중권 트윗 "박지원 의원도 이제 결단하세요" [13] 사막여우 2015.12.14 2842
97457 구글 두들 요가 사부 [3] 가끔영화 2015.12.14 790
97456 인디펜던스 데이 속편 예고편 [11] 부기우기 2015.12.14 960
97455 잡글>무시무시한 종편의 위력... [14] 라인하르트백작 2015.12.14 2604
97454 싸다! 싸! 다시 없을 할인 이벤트 진행중입니다~ 서귀포 맛난귤~ [3] May 2015.12.14 1125
97453 올레 티비 하나 둘 유료화 시키더니 [5] 달빛처럼 2015.12.14 1763
97452 멕베스 호크브라운 2015.12.14 563
97451 라디오 방송중에 빵터짐 나이트 2015.12.14 1296
97450 의료생협에 대해서 아시는 분? [15] 채찬 2015.12.14 1574
97449 이런저런 잡담... [2] 여은성 2015.12.14 974
97448 [바낭] 택시기사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 . . . [6] 異人 2015.12.14 1873
97447 한국 가곡과 성악의 진수를, sbs 세일 한국 가곡의 밤 [2] 가끔영화 2015.12.13 601
97446 80년대 동네 기억 몇 가지 [9] 갓파쿠 2015.12.13 2021
97445 크리드 보고 왔어요 - 노 스포 [1] theforce 2015.12.13 483
97444 KBS 클래식FM에서 조성진 연주 실황방송하고 있습니다. [3] 새벽하늘 2015.12.13 1054
97443 데메킨 - "택시 운전수분들을 모욕해서 죄송합니다. 안씨 정치관은 택시 운전수만 못했죠." [64] catgotmy 2015.12.13 3426
97442 조국 "안철수는 중도, 문재인은 진보로 가라" [13] catgotmy 2015.12.13 2399
97441 [듀나인] 먹물이 몸에 해로울까요? [31] underground 2015.12.13 2326
97440 '안철수 탈당 못 막은 문재인은 사퇴하라' [7] soboo 2015.12.13 2257
97439 구글, 한국 사용자 '세이프서치' 강제 적용 [5] catgotmy 2015.12.13 188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