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 친노 비노에 대한 게시물이었던 것 같은데 댓글을 달았다가 soboo님께 극딜을 당했었습니다. 완장질 어쩌고 하는 댓글이었지요.

엄청난 전투력이었고 엄청난 악다구니였습니다. 저는 댓글로 논쟁을 조금 하다 떨어져 나갔고 듀게에는 발을 끊었습니다.

눈팅을 하다보면 그분은 언제나 다양한 주제와 진보적인 스탠스의 글을 쓰고 있고 회원들과도 대체로 부드러운 언어로 활발히 소통하고 있습니다. 가끔 저처럼 그분의 분노를 온몸으로 받아내다가 못 견디고 불만을 토로하는 글을 두어건 본 기억은 있으나, 그분은 매번 자신에 대한 비판에는 저주에 가까운 분노를 쏟아내며 조금도 굴하지 않고 당당히 맞서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그는 자신에 대한 비판이나 이견에는 가차없이 가혹하며 타협하지 않습니다.)

결국 대체로 찻잔 속의 태풍이었던 것 같습니다. soboo님은 어떤 격렬한 스캔들이 발생한다 해도 평온한 커뮤니티 활동을 지속할 수 있는 견고한 자존감과 멘탈의 소유자였고, 당해본 적 없는 대부분의 회원들은 soboo님이 도대체 무슨 문제? 라는 반응을 보이기 일쑤였습니다. 결국 soboo님과 맞서 대립각을 세운 사람들은 대체로 바보가 되었습니다. 

그분의 글이 한 페이지에 있으면 글을 쓰기도 읽기도 싫어집니다. 왜 내가 한 사람 때문에 내 커뮤니티를 도난당해야 하는가 하는 생각을 해본 적도 있습니다.

닉네임이라도 좀 바꾼다면 의식 안하게 될텐데. 남에게 닉네임을 바꾸라고 하는 것도 웃기고 당사자는 이미 네임드가 되었으니 닉네임을 바꾸진 않겠죠. 결국 제 선택은 둘 중 하나입니다. 무시하거나 게시판과 담을 쌓거나.

토요일의 뻘글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04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133
95858 유해진씨의 첫 로맨틱 무비라는 군요?! [5] 익명124 2015.06.25 2045
95857 직장생활 5년차에 대학교를 다시 가면 뭘 해야 할까요? [7] 침엽수 2015.06.25 1907
95856 걸그룹 종합 잡담.(아주 오랜만이죠.ㅎㅎㅎ) [4] 자본주의의돼지 2015.06.25 2120
95855 애초부터 여성을 교육하는 방식이 여성을 궁지에 모는겁니다. [26] naver 2015.06.25 2598
95854 강레오의 최현석 디스? [20] 자본주의의돼지 2015.06.25 4480
95853 그래픽 노블 출판사.. 시공코믹스와 세미콜론 [2] Jade 2015.06.25 1105
95852 안 본 영화의 영화평을 읽는 건 바람직할까요? [7] 1A25 2015.06.25 798
95851 요즘은 그래도 그냥저냥 행복해요. [15] 젊은익명의슬픔 2015.06.25 1885
95850 에이핑크 유머 [78] 젊은익명의슬픔 2015.06.25 4118
95849 이런저런 잡담... 여은성 2015.06.25 914
95848 소수의견 재밌습니다. [5] 빠삐용 2015.06.25 1838
95847 여혐은 예를들어 이런거죠 [26] 메피스토 2015.06.24 2609
95846 왜 아캄 나이트는 콘솔을 밀고 있을까요? [10] 아미고 2015.06.24 2852
95845 근황... 환자에서 감독으로...[어떤 가족] 전격 개봉!!! [5] 사팍 2015.06.24 1560
95844 원더걸스 컴백..... [8] 디나 2015.06.24 2583
95843 이번에 개봉한 '연평해전'을 봤습니다 [3] 모르나가 2015.06.24 2361
95842 송곳이 JTBC에서 하반기 드라마로 나오네요. [7] 달빛처럼 2015.06.24 2854
95841 인사이드 아웃 - 픽사는 미쳤어요! [9] 아빠간호사 2015.06.24 3296
95840 채팅방 말하는작은개 2015.06.24 269
95839 혹시 3D프린팅, SNS 마케팅에 관심있는분 있나용? [4] 백수 2015.06.24 74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