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본 것과 볼 것들.

2022.03.20 22:39

S.S.S. 조회 수:834

넷플릭스가 계정공유에도 요금을 부과하겠단 소식이 들리는 걸 보니 뭔가 수익증대에 압박을 받는 게 아닌가 싶네요.

요금이 올라도 여전히 끊을 수 없는 노예의 삶을 살 것 같습니다만....


1. 죄인 The sinner

와.....이거 물건이네요. 느릿느릿 천천히 진행되는데도 긴장감이 늦춰지지 않습니다.

살인을 저지른 자의 그 이면을 추적해 가면서 숨겨진 진실을 벗겨낸다는 스토리 자체도 재밌고 배우들도 좋습니다.

근데 시즌 1,2는 정말 기막히게 좋았는데 3은 진도를 못 빼겠습니다. 좀 지루하네요.

'당신이 잠든 사이에'때 정말 좋아했던 빌 풀먼의 폭삭 늙은 모습이 짠 합니다만 이 아저씨가 이렇게 연기 잘하시는 분일 줄이야!!


2. 헤어 스프레이

이전에 본 작품이라 처음 10분만 다시 보려고 했다가 앉은 자리에서 끝까지 다 보았습니다.

크.....쉴 새 없이 나오는 씐나는 음악들이라니. 몇 번을 다시 봐도 지루하지 않네요!!


3. 애니

어라? 이 고전이 넷플릭스에??? 

극장에서 본 버전이랑 VHS비디오 대여해서 본 버전이 너무 달라 깜짝 놀랐던 기억이 있습니다.

당시엔 극장 상영 때 지루하다 싶었던 부분을 멋대로 자르는 게 드문 일이 아니었으니까요.

극장에선 못 봤던 장면이 비디오에 있기도 했고 거꾸로 극장에서 봤는데 없던 장면도 있더랬습니다.

넷플릭스 버전을 보니 또다시 '처음 보는!!!' 장면들이 있네요. 도대체 극장에서 당시에 얼마나 잘라냈던 겁니꽈....


애니는 여러 영화버전이 있지만 전 존 휴스턴의 이 1982년 작품의 노래와 안무가 가장 좋아요.

올해로 40살이 된 이 영화보다 더 나은 애니 배우와 춤 안무가 없다니 좀 안타깝네요.


4. 엘리트들 시즌 5.

4월에 공개한다고 공식 유튜브 채널에 떴네요.

솔직히 시즌 4는 쫌......그냥 의리로 봤는데.....시즌 5 예고편도 그닥 기대를 못 하겠네요.

왜 잘난 아이들 다 내보내고 이 아이들로 무슨 이야기를 더 하려고..... 그래도 결국 보겠지만.


5. 홍콩영화들

요즘 등록된 건지 이전부터 있었는데 저에게 이제 보여지는 건지 해피투게더, 중경삼림, 화영연화, 2046, 동사서독 등이 뜨네요.

아니 이럴수가....이거 언제 다 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9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648
119994 요즘 들은 노래(서리, 아이브, 아케이드 파이어) 예상수 2022.05.10 142
119993 축구 ㅡ 스피나졸라 복귀 [5] daviddain 2022.05.10 96
119992 브로커, 헤어질 결심 새 예고편 [2] 예상수 2022.05.10 411
119991 서은국 교수의 행복의 기원 읽어보신 분?(feat. 김경일 교수) [7] 예상수 2022.05.10 335
119990 외국어로 강의를 하는데, 학생들이 제 발음에 불평을 해서 정말 울적하네요. [17] Diotima 2022.05.10 1155
119989 어제 급실망 [9] 가끔영화 2022.05.10 513
119988 아바타 새 영화 예고편이 나왔네요 [12] 부기우기 2022.05.09 427
119987 [영화바낭] 제임스 완이 새삼스레 좋아지는 영화, '말리그넌트'를 봤어요 [22] 로이배티 2022.05.09 497
119986 SF작가 3인이 추천하는 OTT에서 볼 수 있는 영화+시리즈 [4] soboo 2022.05.09 962
119985 켄드릭 르마, 곧 새 음반 나와요. (두근두근) 부치빅 2022.05.09 173
119984 도달불능점 [6] 예상수 2022.05.09 454
119983 '우연과 상상' 보고 왔어요. [10] thoma 2022.05.09 603
119982 쿼터백이 와이드리시버에게 공을 던지는 시점 [3] catgotmy 2022.05.09 242
119981 [바낭] 그냥.. [6] 노리 2022.05.09 379
119980 한동훈 청문회 라이브 [6] skelington 2022.05.09 902
119979 새벽에 일어나 문득 소위 '근황'이란 걸 써보고 싶어졌습니다. [9] 무도 2022.05.09 530
119978 한동훈씨 딸의 논문이 대필 의혹(이라고 쓰고 사실이라고 읽음) [30] Sonny 2022.05.08 1619
119977 [tvn 드라마는 판타지 유니버스인가] 우리들의 블루스, 살인자의 쇼핑목록 [4] 쏘맥 2022.05.08 532
119976 오늘의 이런저런... [3] 왜냐하면 2022.05.08 281
119975 글을 수정하다 잘못되어 지움+노래 한 곡 daviddain 2022.05.08 1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