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빌론' 아무 기대가 없어서였는지

2023.02.27 16:07

toast 조회 수:512

넘 좋게 봤어요.
이 감독의 '위플래쉬'는 개꿀잼으로 보긴 했어도, 당시 극장에서 동시에 본 이냐리투의 '버드맨'과 시간이 지날수록 둘에 대한 저의 평 격차가 벌어졌고(전자는 휘발성이 강하고 후자는 문득문득 생각남)
'라라랜드'에 대한 열광 이해하지 못한 사람이고(그다음작품 '퍼스트맨'은 안봤음)
'바빌론'에 대한 미지근한 평들 미리 좀 봐서 '이 감독이 그럼 그렇지' 했었는데 ㅋㅋ
그래서 그런가 오히려 '바빌론' 보는 3시간동안 긍정적 감상측면이 훨 많았네요. 심지어 전 주인공 3명의 대략적인 결말을 스포당한 상태로 봤는데도 (그래서 마음 한켠 아쉽긴 해도) 정서적동요와 재미가 보는동안 전혀 떨어지지가 않더군요.

좀 뻔하게 느껴지는 선택이 될지라도 아카데미 작품상 줘도 될 작품이라 느끼는데, 현실은 미술 음악 의상 3부문만 후보에 오른 게 의외.
암튼 초기작 '위플래쉬' 때 이 감독이 질리도록 들은 얘기와 같은 결이지만 또 안할 수가 없군요. 38살(작년나이)에 이런 연출력의 작품을 만들었군요 대단쓰 ㅋㅋ
뭐 예전 명감독들 다 30대에 이런 역량 보여줬지만, 예술환경(?)이 다른 요즘의 감독인데다 저보다 어린 85년생이라 느낌이 다르게 다가오는듯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3200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9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61292
124932 레알 마드리드 음바페에게 최후통첩 daviddain 2023.12.07 218
124931 엑스포 떨어진 부산 민심 달래는 윤석열과 재벌들...(국제시장 방문) [5] 왜냐하면 2023.12.07 510
124930 2023 National Board of Review Winners [1] 조성용 2023.12.07 192
124929 Norman Lear 1922-2023 R.I.P. 조성용 2023.12.07 104
124928 요즘 좋았던 영상 - 스위트홈 시즌 2, 워너 100주년 기념 DDP 전시, 고양이의 도미노, 전정부의 엑스포 홍보영상, 마음돌보기 상수 2023.12.07 231
124927 [넷플릭스바낭] 뜻밖의 인도네시안 스릴러, '복사기' 잡담입니다 [4] 로이배티 2023.12.06 276
124926 이동진의 파이아키아 2023 한국영화 베스트 10 [1] 상수 2023.12.06 487
124925 프레임드 #635 [4] Lunagazer 2023.12.06 68
124924 페르시아의 부마 음악 [5] 돌도끼 2023.12.06 222
124923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3] 조성용 2023.12.06 575
124922 무도관 음악 [2] 돌도끼 2023.12.06 125
124921 오늘자 뉴스 몇개,,,(블랙핑크, 이재명, 방통위원장....) 왜냐하면 2023.12.06 273
124920 십년전으로 되돌아갈래 하면 좋죠 하는 사람 없다고 합니다 [3] 가끔영화 2023.12.06 280
124919 가지를 치는 책, 피로사회, 웨스 앤더슨 단편, 잡담 [6] thoma 2023.12.06 291
124918 프레임드 #634 [5] Lunagazer 2023.12.05 114
124917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on stage 가끔영화 2023.12.05 162
124916 윙코맨더 음악 [1] 돌도끼 2023.12.05 110
124915 황금박쥐 주제가 [1] 돌도끼 2023.12.05 157
124914 축구 ㅡ 펠릭스 [5] daviddain 2023.12.05 118
124913 티니핑을 뭘 사주면 좋아할까요? [3] 스위트블랙 2023.12.05 25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