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회사에 제 집무실이 따로 있기 때문에 밖에 있는 직원들이 평소에 어떤 행태(?)를 보이는지는 잘 모릅니다.

 

그런데 우연히 지나가다 보니 여직원 한명이 무릎위에 신발을 놓고 만지작거리며 뭔가를 유심히 하고 있더군요.

 

옆에가서 뭐하냐고  물었더니

 

"신발이 아파서요..."

 

라고 대답하길래 보니깐,

 

대일밴드를 오려서 신발에 붙이고 있었습니다. --;

 

분명히 "발" 이 아니라 "신발"이 아프다고 대답했는데 말이지요....

 

이 사연을 컬투쇼에 보내면 얼마나 받을수 있을까요? 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7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043
41 ▶◀ 배리님(Barry Lee) 부고 [20] 에이왁스 2012.10.16 6672
» [바낭] 저희회사 여직원이 이상해요 [12] 오늘은 익명 2011.09.02 5365
39 가을 전어라 하는데 진짜 맛있는건가요? [18] zerokul 2012.10.10 3865
38 펌글) 롯팬살이 어떠한가 이젠그만 살만하네 [10] 스위트블랙 2010.09.15 3203
37 [새벽엔 연애바낭] 사랑하고 싶어요. [7] moonfish 2010.08.11 3139
36 지난 주말 워크샵 후기 [10] chobo 2013.04.29 3069
35 [바낭] 우리동네 아깽이 오형제~ [6] 별가루 2010.09.28 2981
34 가을이 오고 있다는 느낌은 저만 받나요? [18] moonfish 2010.08.14 2962
33 더스트인더윈드 [2] 가끔영화 2010.09.15 2901
32 심판을 심판할 심판은 없는가? [10] chobo 2010.09.15 2746
31 한강 석양 사진 [6] 푸른새벽 2010.10.17 2732
30 오늘 야구 잡담 {두산:삼성] [7] 룽게 2010.10.12 2638
29 [잡담] 이번주의 한국사 강좌, 우리집 뒷뜰의 사과나무 (과일자랑), 멀쩡한걸 더 나쁘게 고치기 (iOS6 불평) [8] Q 2012.10.20 2524
28 차우 한장면 [1] 가끔영화 2010.10.16 2506
27 하라는 야구는 안 하고 [6] 닥터슬럼프 2011.09.02 2462
26 더우니까 눈 온 사진 [3] 가끔영화 2010.08.21 2433
25 지겨웠던 비 한참 못보겠네요 [6] 가끔영화 2011.07.20 2406
24 기자님, 롯데도 전체타선이 무섭거든요. [13] chobo 2010.09.28 2323
23 (바낭)야구 이야기 [11] 피로 2012.10.08 2194
22 밴쿠버에 가을이 왔네요~ [6] 남자간호사 2010.10.31 21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