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전에 듣는 노래

2012.10.07 03:23

walktall 조회 수:1121



나윤선과 함께 한 Refractory의 'Y solo quiero'. 이 앨범 나왔을 때 KTF가 후원했던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의 로고송-_-으로 페스티벌 내내 울려퍼졌던 기억이 나요.




생각날 때마다 꺼내 보고, 볼 때마다 반드시 눈물이 핑 도는 애니메이션 '켄지의 봄'의 첫 부분에 삽입되었던 곡. 샹샹 타이푼이라는 오키나와 민속 음악 밴드의 아베 마리아.


4년 동안 잘 썼던 calmaria라는 닉을 원래 쓰던 닉으로 되돌린 김에 게시물 하나 작성해놓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68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847
41 꼭 야구 못하는 것들이 남들 다 쉬는 가을에 야구 한다고 깝쳐요. [4] 룽게 2019.10.02 646
40 (바낭) 그들도 배가 부르길 [2] 푸른나무 2016.10.01 885
39 비가 오는군요 하늘에도 마음에도 [1] 연등 2016.08.29 661
38 듀게 SF 모임 10월 참관기 칼리토 2014.10.15 1193
37 가을이라 그런지.. [4] 칼리토 2014.10.06 911
36 [MV] 윤상 '날 위로하려거든' / 라이너스의 담요 'Love Me' (Feat. 김태춘) [7] walktall 2014.09.18 1684
35 다음달 10일(9/10) 쉽니다! [2] chobo 2014.08.25 857
34 급질문) 책 질문 드려요 <주도의 전기론> [2] 연금술사 2013.10.20 985
33 제가 만든 오즈 야스지로 추석 카드 12종 세트 [2] crumley 2013.09.21 2039
32 지난 주말 워크샵 후기 [10] chobo 2013.04.29 3066
31 KIA, 한대화 전 감독, 2군 감독으로 내정 [1] chobo 2012.10.25 1237
30 [잡담] 이번주의 한국사 강좌, 우리집 뒷뜰의 사과나무 (과일자랑), 멀쩡한걸 더 나쁘게 고치기 (iOS6 불평) [8] Q 2012.10.20 2521
29 ▶◀ 배리님(Barry Lee) 부고 [20] 에이왁스 2012.10.16 6668
28 가을 전어라 하는데 진짜 맛있는건가요? [18] zerokul 2012.10.10 3857
27 (바낭)야구 이야기 [11] 피로 2012.10.08 2183
» 자기 전에 듣는 노래 walktall 2012.10.07 1121
25 {바낭?} 내일은 처서라네요 [10] miho 2012.08.22 1909
24 (야구이야기) 무소식이 희소식(응?!) [11] chobo 2012.08.16 1691
23 간이역 [3] 가끔영화 2011.09.23 1026
22 하라는 야구는 안 하고 [6] 닥터슬럼프 2011.09.02 24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