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에 마이클 베이가 기획한 더 라스트 쉽을 끝냈습니다. 아포칼립스를 다룬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시즌8을 보고 나니 아포칼립스 관련 미드가 보고 싶어졌지 뭡니까. 왠만한 아포칼립스 소재는 다 봤다 싶어 실의에 젖어있던 찰나 더 라스트 쉽이라는 게 있더군요. 레드 플루라는 치사율 높은 전염병이 세상을 멸망 지경으로 몰아넣는 가운데 백신을 찾는 비밀임무를 맡은 12척, 아니 딱 한 척의 배가 치료제를 개발하는 내용의 미드입니다. 결론: 너무 재밌었어요!


전염병과 관련한 말이 안되는 설정, 특전사를 능가하는 일개 해군의 괴물 전투력, 미국 만세 등등이 깔려 있습니다. 마이클 베이, 아시잖아요?(찡긋). 근데 이거 무적의 해군 전투함을 보는 재미가 있더군요. 마이클 베이 기획답게 총격전이며 배들끼리의 전투도 빵빵 터뜨려주고요. 후반 시즌에 가면 PTSD와 군인과 그 가족들간의 꼬인 관계 등이 설핏 나오긴 하는데 하나도 진지하게 다루어지지 않으니 안심(?)하셔도 됩니다. 해상 전투씬을 보고 싶다! 핵잠수함과 구축함이 다이다이 뜨는 걸 보고 싶다! 지덕체를 갖춘 리더 아래 일사분란하게 움직이는 군인들의 모습과 그들의 전우애, 희생정신을 보고싶다! 이 모든걸 질질 끌지 않고 속도감있는 전개로 보고 싶다! 이런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그렇다고 남자들만 득시글한 마초마초한 드라마만도 아닌 게 멋있는 주요 여캐들도 있습니다. 아포칼립스의 아수라장 세계에서 한 몫 잡아보려는 빌런 캐릭터도 괜찮고요. 


이래서 저의 관심은 밀리터리 미드로. 근데 생각보다 현대전을 다룬 밀리터리 미드가 별로 없더군요 ㅠ 


-스트라이크 백: 무력 짱짱 마초 군인 버디물. 전개에 상관없는 섹스신도 많음 > 노 

-더 유닛: 가정사 에피소드가 더 많음 > 노 

-밴드 오브 브라더스/더 퍼시픽: 현실적 > 노  

-식스: 가장 괜찮아 보임 


기타 씰팀, 더 브레이브, 라스트 리조트 등이 있네요. 언급되지 않은 것중에 제가 모르는 게 있는지,  기타 밀리터리 미드 추천받습니다. 너무 현실적이어서는 아니되어요;; 더불어 아포칼립스 소재도 좋습니다만, 원헌드레드같은 하이틴 캐스트는 안받습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2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12
1 최고의 파스타 [6] nowandhere 2011.06.17 22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