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가 새끼를 낳을 것 같아요.

2011.02.02 12:15

Dear Blue 조회 수:3385

제가 키우는 소는 아니구요.

고향에서 아버지가 소를 몇 마리 키우시는데 그 중에

한 마리가 어젯밤부터 진통을 시작했대요.

구제역이 확산된 지역이라 외지인들 오는 걸

마을에서 다들 꺼리는 눈치라서 이번에 고향엔 못 갔어요.

어제 초저녁에 아버지와 전화통화에서

소가 진통을 시작했다 하셔서 저도 같이 언제 낳을까 밤을 초조하게 보냈어요.

비록 몸은 떨어져 있어도 어미소가 건강하게 낳을 수 있을까 걱정되고.

곧 나올 새끼소 얼굴도 궁금하고~

오늘 아침에 또 통화했는데 아직인가 봐요.

오늘중에는 낳겠죠?

이름도 지어주려고 고민중인데

설둥이? 설래? 암튼 설과 관련된 이름을 지어주고 싶어요.

혹시 추천하실 이름 있으시면 추천도 받습니다^^

그나마 한 추위 꺾이고 날이 풀린 다음에 나오려는 송아지 기특해요.

이번 구제역을 꿋꿋하게 이겨낸 우리 소들도 정말 대견하구요.

뉴스에서 살처분되는 소, 돼지들 보면서 너무너무 마음에 아팠어요.

신묘년에는 부디 좋은 일만 있어야 될텐데요.

XE Login